대한병원협회장에 경희대 임영진 의무부총장 당선

지난 13일 오후 대한병원협회 제59차 정기총회에서 과반수의 지지를 받아 경희대 임영진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이 제39대 대한병원협회 회장으로 선출됐다.

임 당선인은 “단합된, 강력한, 준비된 그리고 친근한 병협이 되어 병원협회와 의료계가 당면한 절실하고 실제적인 과제가 무엇인지 헤아리고 사안들을 해결해 가겠다”는 당선 소감을 밝혔다.

현재 대한병원협회 부회장을 맡고 있는 임 당선인은 상급종합병원협의회 회장, 보건복지부 일자리위원회 보건의료특위 전문위원, 대한의사협회 고문, 서울시병원회 감사, 서울시의사회 고문, 한국의사 100년 기념재단 이사, 대한신경외과학회 고문, 대한신경외과학연구재단 이사 등으로 활동했다. 또한, 사립대학교의료원협의회 회장, 대한병원협회의 정책위원장 및 학술위원장도 맡은 바 있다.

학계에서는 시아렉셀감마나이프학회 대회장, 대한신경외과학회 이사장, 대한신경중환자의학회 회장, 대한방사선수술학회 회장, 뇌신경기능장애학회 회장, 대한노인신경외과학회 회장, 대한감마나이프학회 회장, 대한정위기능신경외과학회 회장 등을 역임했다.

임 당선인은 “의료정책의 선제적 제안과 올바른 방향을 제시할 수 있도록 현장의 목소리를 정확하게 파악하고 신속하게 정책에 반영시키겠다”며 회장으로서 먼저 행동하고 희생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사진=경희의료원]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