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광렬 회장, 차바이오텍 CB 전량 주식 전환

차바이오텍 최대 주주인 차광렬 차병원그룹 회장 보유 전환사채(CB) 전량이 주식으로 전환된다.

차바이오텍은 5일 최대 주주 차광렬 차그룹 글로벌종합연구소장이 보유 중인 전환사채를 주식으로 전환했다고 공시했다.

차광렬 회장의 전환사채 보유 금액은 55억 원으로, 이날 차바이오텍 주식 45만3720주로 전환하기 위한 신주 발행 절차에 들어갔다. 차광렬 회장은 이번 전환 주식 전량을 1년간 자진 보호 예수하기로 했다.

이번 주식 전환으로 차광렬 회장 지분율은 5.89%에서 6.59%로 0.7%포인트 증가했다. 전환한 주식은 추가 상장 절차 등에 2주 안팎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차바이오텍은 “모든 절차가 완료되면 신주 전량을 증권예탁원에 보호 예수할 예정”이라며 “대주주의 전환사채 주식 전환과 보호 예수 조치는 최대 주주가 회사 미래를 낙관하고 발전을 확신한다는 의미”라고 강조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