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효과’, 한의약도 예외 아니다

한의약도 평창동계올림픽 효과를 톡톡히 누리고 있다.

26일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한의진료센터의 한의진료서비스가 주요 외신에 잇따라 보도됐다고 밝혔다.

한의진료센터는 지난 1월 15일부터 2월 25일까지 강릉 미디어촌에서 운영됐다. 내·외신 관계자를 대상으로 간단한 진료를 보고 한의약을 홍보하자는 취지였다. 한의진료센터는 13개 한방병의원에서 자원봉사로 지원한 24명의 한의사가 한의진료서비스를 제공했다.

침, 추나, 부항 등의 한의진료서비스는 외신 관계자의 이목을 끌었다. 미국의 NBC, ABC, Fox, 워싱턴 비즈니스 저널(Washington Business Journal), 일본의 아사히 신문(디지털판), 에미레이트 뉴스와이어(Emirates Newswire) 등 주요 외신 보도가 줄을 이었다. 특히, 중국 전역에 방송되는 CCTV에서는 ‘평창 동계올림픽 미디어촌 현장 코너’를 통해 한의진료센터를 소개했다.

미디어촌부 관계자는 “올림픽 기간동안 한의진료센터가 외국인들이 줄을 설 정도로 인기를 끌었다”며 향후 열리는 국제체육행사에서의 지속적인 개설을 부탁하기도 했다.

한편,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해외에서도 한의약의 우수성을 알 수 있도록 주요 국가에 한의진료센터 구축을 확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진=한의진료센터 인터뷰 영상]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