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웰빙, 헬스케어 스타트업 육성

GC녹십자웰빙이 헬스케어 스타트업 육성을 시작한다.

개인 맞춤형 영양 치료제 전문 회사 GC녹십자웰빙(대표 유영효)은 지난 24일 삼성증권, GS리테일, 인터파크, 코스맥스, 블루포인트 파트너스, 인터베스트 등 국내 6개 기업과 스타트업 발굴 및 육성을 위한 ‘같이! 같이!’ 프로젝트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같이! 같이!’ 프로젝트는 헬스케어 및 뷰티 산업 분야의 유망 기업을 육성하기 위한 혁신 생태계 구축 사업이다. 이번 MOU에 따라 프로젝트에 참여한 기업은 각각 특화된 영역에서 스타트업에 도움을 준다. 이들 기업은 제품 개발과 생산, 판매 지원, 기업 공개(IPO)에 이르는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GC녹십자웰빙은 스타트업에서 개발한 제품의 판매 지원을 맡는다. 스타트업이 개발한 제품을 GC녹십자웰빙 건강 솔루션에 포함시키거나 보유하고 있는 병의원 및 약국 유통망을 통해 제품을 공급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방식이다.

GC녹십자웰빙 유영효 대표는 “이번 프로젝트는 스타트업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한 하나의 플랫폼을 구축한 데 의미가 있다”며 “이러한 지원이 스타트업의 꾸준한 일자리 창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과 관심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