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팜비오, 면역 억제제 아자비오정 출시

백혈구 감소증 등 골수 억제 부작용을 줄이고 조제의 불편함을 개선시킨 면역 억제제가 나왔다.

한국팜비오가 부작용과 편의성을 개선한 면역 억제제 아자비오정(25㎎, 50㎎)을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아자바오정은 크론병, 궤양성 대장염, 류머티스 관절염, 루푸스, 다발성 경화증 등 자가 면역 질환과 신장 이식 환자 거부 반응 예방에 중요한 치료 옵션으로 제시되고 있다.

아자비오정의 주성분 아자치오프린(Azathioprine)은 백혈병, 류머티스 관절염 등을 비롯한 전신 염증 질환을 치료에 사용되는 면역 억제제다. 용량에 따라서 골수 억제(백혈구 감소증, 혈소판 감소증)와 같은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다. 이 때문에 초기에 적은 용량으로 시작해 점차 증량해야 하지만 지금까지 시판 제품은 모두 50㎎ 단일 제형으로 환자 투약에 불편함이 있었다.

아자비오정은 국내 최초로 25㎎ 저용량과 50㎎ 고용량 제형 두 가지로 출시됐다. 환자별 점진적 증량이 가능하며 투약 시 분할 투여해야 했던 조제의 불편함도 개선됐다.

한국팜비오 마케팅부 우동완 상무는 “자가 면역 질환자가 늘어나면서 면역 억제제 시장 또한 의존적으로 성장 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아자비오정은 기존 아자치오프린 제형 대비 편익성이 증대된 제품으로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