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이섬유 보충제, 장내 건강 못지킨다 (연구)

일반적으로 식이요법에서 칼로리의 양을 중요하게 생각한다. 하지만 식단에 함유된 섬유질의 양이 중요하다는 사실이 연구를 통해 확인됐다.

조지아 대학교 연구진이 발표한 논문(Bifidobacteria or Fiber Protects against Diet-Induced Microbiota-Mediated Colonic Mucus Deterioration)의 내용이다.

연구진은 먼저 쥐에게 섬유질이 적은 식사를 제공했다. 섬유질은 과일, 콩, 채소, 곡물 등에 많이 들어 있다. 섬유질이 적은 식사를 한 쥐들은 체중 증가, 높은 혈당의 문제가 발생한 것은 물론이고, 결장의 두께가 줄어들고 많은 장내 세균이 죽는 건강 불균형이 발생했다.

연구진은 한 그룹의 쥐에게 이눌린 식이섬유가 20% 함유된 식단을 제공했다. 그 결과 체중 감량과 혈당 조절과 같은 효과를 얻을 수 있었다. 또 결장 질량이 회복됐을 뿐만 아니라, 장내 세균의 수와 다양성도 복원됐다. 반면 섬유질 보충제로 식이섬유를 섭취한 쥐는 세균 다양성이 회복되지 않았다.

연구진은 식이섬유가 부족한 식단은 장내 세균의 조성과 대사를 변경해 장에 문제를 일으키고 궁국적으로 대사 질환을 유발한다고 설명했다. 다만 섬유질 보충제만으로는 문제가 해결되지 않는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

이 연구는 12월 21일(현지 시간) ‘셀 호스트 앤 마이크로브(Cell Host & Microbe)’를 통해 공개됐다.

[사진=TijanaM/shutterstock]

도강호 기자 gangdogi@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1 개의 댓글
  1. ??

    아무리 읽어봐도 제목하고 너무 다른내용이네요.
    제목은 식이섬유 보충제가 도움이 안된다는 식으로 적어놓고 결과는 식이섬유 보충제만으로 모든게 해결되는게 아니다라고 한다고요?

    그러니까 효과가 있다는 이야기 아닙니까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