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메딕스, 최신 cGMP 제2공장 준공식 개최

휴온스글로벌의 자회사 휴메딕스가 충북 제천에 cGMP급 제2공장을 건설한다.

총 사업비 480억 원이 투입된 휴메딕스 제2공장은 cGMP급 수준의 최첨단 설비를 도입했다. 연면적 1만51㎡(3100여 평)로 기존 제1공장 대비 4배 이상의 규모를 자랑한다. 2016년 3월 착공을 시작해 올해 4월 준공 승인에 이어, 생산 시설에 대한 식품의약품안전처의 GMP 적합 인증 취득을 완료했다.

제2공장은 연간 생산 규모로 앰플 1억 개, 바이알 5000만 개, 프리필드 주사제 2000만 개, 필러 1000만 개를 생산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었다.

제2공장 1층에는 프리필드형 충전 라인과 포장 라인을 완비해 히알루론산 필러, 관절염 치료제와 같은 고점성 용액 충전이 가능한 최첨단 시설을 갖췄다, 2층에는 앰플과 바이알의 충전 라인과 바이알 동결 건조 라인, 포장 라인 등 주사제 전 제형을 커버하는 포트폴리오를 구축하게 됐다. 또 물류 선진화를 위해 최첨단 자동 창고 시스템도 운영한다.

휴메딕스는 고순도 히알루론산 생산 원천 기술을 기반으로 지속적인 연구 개발(R&D) 투자를 전개하여 고부가 의약품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필러, 관절염 치료제, 전문 의약품, 안과용제 등을 생산, 판매해 바이오 헬스 케어 전문 기업으로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다. 최근에는 제약 바이오 노하우를 살려 코스메슈티컬 헬스 케어 기업으로 외연을 넓히고 있다.

휴메딕스는 대표 제품인 히알루론산 필러 엘라비에 프리미어와 관절염 치료제 하이히알 플러스주 등을 제2공장에서 생산할 예정이다. 제2공장의 본격 가동을 통해 제1공장의 생산 능력 한계에 따른 공급 부족을 해소하고, 글로벌 CMO 사업 확대를 통해 향후 연간 2000억 원 이상의 매출 달성을 기대하고 있다.

휴메딕스 정구완 대표는 “이번 제2공장에서 생산하는 모든 제품이 원료, 기술력, 생산력, 품질 등 모든 면에서 명실상부 국내 최고 수준이라고 자부한다”며 “특히 해외 진출을 염두해 cGMP급의 최첨단 설비로 제2공장이 준공된 만큼, 앞으로 휴메딕스는 바이오 생명과학 분야를 넘어서 인간의 삶을 더욱 풍요롭게 하는 글로벌 코스메슈티컬 헬스케어 전문 기업으로 도약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