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당히 운동해도 수명 2~5년 연장

운동을 하면 수명이 연장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캐나다 퀸스 대학교와 미국 하버드 의대 공동 연구팀이 운동에 따른 수명 연장 효과를 분석한 결과다.

연구팀은 미국의 건강 및 영양 상태 조사 결과 및 사망 관련 자료 등을 분석했다. 연구팀은 조사 대상자들을 활동적인 그룹, 다소 활동적인 그룹, 비활동적인 그룹의 3개 그룹으로 나눴다.

백인 남성의 경우 다소 활동적인 그룹 및 활동적인 그룹에 속한 이들은 20세를 기준으로 할 때 비활동적인 남성들에 비해 2.4년을 더 사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기대수명 격차는 80세에는 1.2년이었다. 여성들도 비슷했다.

20세에 활동적인 그룹은 기대수명이 3년 더 길었으며, 80세에는 1.6년 더 길었다. 특히 흑인여성들은 최대 5.5년까지 기대수명이 더 길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유피아이(UPI)’와의 인터뷰에서 “적당한 강도의 운동을 1시간 할 때마다 2.3~5.6시간, 고강도 운동을 할 때는 한 시간 운동마다 5.2~11.3시간 더 기대수명이 연장되는 셈”이라고 설명했다.

[사진=g-stockstudio/shutterstock]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