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장 건강해야 치매 안 걸린다

심장이 건강해야 나이가 들어서도 머리가 또렷하게 제 기능을 유지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마이애미 대학교 의과 대학 연구팀은 1000여 명의 미국인들을 대상으로 6년에 걸쳐 추적 연구를 했다. 연구 참가자 평균 연령은 72세였다. 연구팀은 이들이 미국심장협회의 건강 지침 7가지 가운데 몇 가지를 지키는지를 측정했다.

7가지 지침은 △혈압 관리 △콜레스테롤 수준 관리 △혈당 수치 줄이기 △운동 등 활발한 활동 △설탕과 소금을 덜 먹는 등 건강한 식습관 △적정 체중 유지 △금연 등이다. 조사 참가자 가운데 7가지를 모두 지킨 사람은 하나도 없었다.

6가지를 지킨 사람은 1%, 5가지 4%, 4가지 14%, 3가지 30%, 2가지 33%, 1가지 15%, 하나도 지키지 않은 사람은 3%였다. 연구팀은 조사 시점에서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기억력과 사고력, 두뇌 처리 속도 등을 테스트했다.

6년 후 다시 테스트를 한 결과, 7가지 지침을 더 많이 지킨 사람일수록 처음보다 생각하는 속도가 더 빨라졌고 기억력과 사고력 감퇴가 덜 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헬스데이’와의 인터뷰에서 “심장 건강에 좋은 요인들은 심혈관 건강뿐만 아니라 두뇌 건강에도 영향을 주는 것으로 밝혀졌다”며 “나이가 들어갈수록 심장 건강 요인들을 잘 점검하고 이상적인 수준으로 이끄는 데 관심을 가져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nutritionreview.org]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