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분기 매출 173억’, 셀바이오텍 사상 최고 실적

국내 프로바이오틱스 1위 기업 쎌바이오텍의 2분기 실적이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매출액은 173억 원으로 전년 대비 12% 증가했고 영업 이익 74억 원, 당기 순이익은 69억 원으로 전년 대비 각각 2%, 17% 증가했다. 전 분기 대비해서도 매출 18%, 영업 이익 30%, 당기 순이익 100%가 증가했다.

 

2분기 사상 최대 실적 달성과 관련해 회사 측은 “국내와 해외에서 고르게 매출 성장이 이루어진 결과”라며 “특히 아시아, 유럽 지역 매출이 늘어난 것이 주요 원인”이라고 배경을 설명했다.

 

쎌바이오텍은 지난 4월 아시아 시장 공략을 위해 싱가포르 드러그스토어 가디언과 왓슨스에 듀오락 브랜드를 입점하는 등 해외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해 왔다. 이미 아토피 환자용 프로바이오틱스 듀오락 더마는 지난해부터 싱가포르 병원에서 점유율 1위를 기록 중이다.

 

국내의 경우도 지난 2월 올리브영에 뉴트라듀오락 제품을 공급하며 판매 채널을 다변화해 가고 있다. 상반기에만 약국 커버리지를 1000여 개 이상 대폭 늘리며 국내 시장 1위 자리 굳히기에 나선 상태다.

 

쎌바이오텍은 “하반기에는 신규 사업이라고 할 수 있는 신개념 프로바이오틱스 화장품을 비롯해 복수의 맞춤형 프로바이오틱스 신제품이 출시될 예정이어서 이와 같은 실적 개선세가 이어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