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놀이 계절, 물 접촉으로 인한 감염병 주의

물놀이의 계절이 왔다. 물놀이를 할 때는 각종 감염 질환에 각별히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사람들이 북적대는 계곡이나 바다, 수영장 등은 각종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하지 않다. 물놀이 질환은 주로 물과 직접 접촉하는 부위인 피부와 물이 들어가기 쉬운 눈, 귀, 입 등을 통한 감염 때문에 발생한다.

1.눈 감염

물안경을 쓰지 않고 물놀이를 하면 세균과 바이러스가 눈을 통해 들어가 아폴로 눈병과 같은 전염병이 일어난다. 이 질환은 사람들끼리의 직접적인 눈 접촉을 통해서도 옮길 수 있지만 눈을 비빈 손으로 건드린 물건을 다른 사람이 만짐으로써 전염될 수도 있다.

2.입 감염

수영장 물은 염소 처리를 했기 때문에 안전할 것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다. 하지만 수영장 물은 흐르지 않고 고여 있기 형태이기 때문에 대장균과 기생충들이 번식하기 쉽다.

수영 전 샤워를 하지 않는 등 위생에 소홀하면 수영장 물이 오염되기 쉽고 이 물이 입을 통해 체내에 들어가면 수인성 전염병과 같은 질병이 일어난다. 병에 걸리면 구토, 복통, 설사, 발열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3.피부 감염

계곡, 호수, 하천 등에는 인근 산속에 거주하는 야생동물의 배설물이 들어있다. 동물의 대소변에서 나온 바이러스와 세균 등이 상처가 난 피부에 닿으면 렙토스피라증이 발생한다.

이 질병에 걸리면 두통, 발열, 근육통 등이 나타난다. 며칠 만에 가볍게 치유되는 경우도 있지만 완치하는데 수개월이 걸리는 경우도 있다.

4.귀 감염

귀 건강에 특별한 문제가 없다면 귀를 통한 감염은 잘 일어나지 않는다. 하지만 귀에 상처가 생긴 경우라면 이야기가 다르다.

귓구멍에서 고막까지로 이어지는 외이도는 물이 접촉하기 쉬운 부위로 이 부위에 상처가 있거나 귓속에 염증이 있으면 세균 침투로 인한 외이도염이나 고막염이 나타날 수 있다. 귀에 상처가 있다면 물놀이를 삼가거나 물을 차단할 수 있는 귀마개를 착용해야 한다.

[사진출처=ReeAod/shutterstock]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