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바이오협회 의약품광고심의위 정재훈 위원장 선임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의약품광고심의위원회는 16일 서울 방배동 제약회관에서 회의를 열고 신임위원장에 정재훈 삼육대학교 약학 대학 교수를 선임했다.

또 위원회는 이재휘 중앙대학교 약학 대학 교수와 이준희 보령제약 상무를 부위원장으로 선출했다. 원희목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회장은 회의 후 정재훈 위원장과 이재휘·이준희 부위원장을 비롯한 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간담회를 가졌다.

원희목 회장은 “의·약계와 법조계, 언론계와 시민 단체 등을 대표해 1년간 의약품 광고심의위원으로 수고해 주시기로 하신 점에 깊이 감사드린다”면서 “의약품은 국민 건강과 직결되는 만큼 광고에 많은 제재가 있으나 시대적 흐름과 현장의 목소리에도 귀 기울여 엄격하면서도 합리적인 심의를 해달라”고 당부했다.

정재훈 위원장은 “의약품 광고 심의는 일반 의약품 시장의 성장은 물론 국민 보건 향상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책임감을 갖고 전문성을 갖추고 심도 있는 심의를 해나가겠다”고 포부를 나타냈다.

위원회는 의약계, 학계, 법조계, 소비자 단체 등 각계의 추천을 받은 14명으로 구성됐으며 약사회 추천 인사 선임을 끝으로 인선을 마무리하게 된다.

신임 의약품광고심의위원회는 이날부터 2018년 4월 30일까지 약사법, 의약품광고심의규정 등을 기준으로 한 의약품 광고 심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