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적 매력을 떨어뜨리는 요인 12가지

성적 매력을 높이는 데는 개와 함께 산책하기, 좋은 음악 연주하기, 재미있는 농담 하기 등 쉬운 방법이 있다. 반면, 성적 매력을 망가뜨리는 데는 온라인 데이트용 사진의 구부정한 자세, 팔짱 끼기 등 쉬운 방법도 적지 않다. 미국 경제전문 매체 비즈니스인사이더는 ‘매력을 떨어뜨리는 12가지’를 소개했다.

1. 수면 부족

2010년 스웨덴·네덜란드 연구팀은 전날 밤 8시간 이상 잠을 잔 사람들과 지난 31시간 이내에 잠을 못 잔 사람들의 사진을 찍어 실험 참가자들에게 평가하도록 했다. 그 결과, 수면을 박탈당한 사람들은 덜 건강하고 덜 매력적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연구 참가자들은 일반적으로 수면을 박탈당한 사람들의 경우 눈꺼풀이 축 늘어지고 처지고, 눈알이 빨갛고, 눈 밑에 다크 서클이 있고, 창백한 피부를 갖고 있다고 평가했다. 수면이 부족한 이들은 휴식을 충분히 취한 사람들보다 훨씬 더 슬퍼보였다.

2. 사악하고 비열함

2014년 중국 연구팀은 실험 참가자들에게 어떤 사람들의 특성을 묘사하는 표현과 함께 사진을 보여주며 평가하도록 했다. A 사진은 ‘예의 바르고 정직하다’는 표현과 함께, B 사진은 ‘사악하고 비열하다’는 표현과 함께, C 사진은 어떤 표현도 없이 제시됐다. 연구 참가자들은 ‘사악하고 비열하다’고 표현된 사진의 사람이 가장 매력이 없다고 평가했다.

3. 움츠리는 자세

과학계에서 ‘파워 포즈’(power pose)는 논쟁의 여지가 있는 주제다. 2010년의 한 연구에 의하면 몸을 쫙 펴는 자세는 자신감을 줄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나, 최근 저자 중 한 사람이 그 효과를 부정했다.

하지만 미국 버클리·스탠퍼드 등 4개 대학교의 2016년 연구 결과에 의하면 ‘파워 포즈’처럼 몸을 쫙 펴는 자세는 더 매력적으로 보이게 하는 반면, 움츠리는 자세는 덜 매력적으로 보이게 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GPS 기반 데이트 앱으로 남녀 프로필을 작성했다. A 그룹의 프로필은 팔짱을 끼거나 어깨를 움츠리는 자세를 취하게 했고, B 그룹의 프로필은 팔을 위로 올려 V자형으로 만들거나 무언가를 잡으려고 뻗치는 듯 몸을 쫙 펴는 자세를 취하게 했다.

그 결과, 연구 참가자들은 몸을 움츠리는 자세보다는 몸을 쫙 펴는 자세를 취하는 남성과 데이트하길 원한다고 답변했다.

4. 스트레스

핀란드·영국 등의 2013년 연구 결과에 따르면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의 수치가 높은 라트비아 여성은 남성들에게 매력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 외의 남성들은 코르티솔 수치를 알지 못했지만, 코르티솔은 여성의 매력 평가에 영향을 미쳤다. 이는 낮은 코르티솔 수치(낮은 스트레스)가 건강과 생식력을 나타내는 것이기 때문에 그럴 것으로 분석됐다.

5. 너무 행복해 보이거나 지나친 자부심을 나타내는 표정

2011년 브리티시 컬럼비아 대학교 연구팀은 북미 지역의 성인 약 1,000명에게 표정이 있는 사진을 보여주고 매력을 평가하도록 했다. 그 결과, 남성들은 여성들이 행복한 표정을 지을 때 가장 매력적이라고 평가했고, 자부심을 보이는 표정을 지을 때 가장 매력적이지 않다고 평가했다.

반면, 여성들은 남성들이 자부심을 보이는 표정을 지을 때 가장 매력적이라고 평가했고, 행복한 표정을 지을 때 가장 매력적이지 않다고 평가했다.

6. 유머 감각이 형편없는 경우

2009년 미국 캘리포니아대 샌디에이고 캠퍼스 연구팀은 재미가 없거나 심지어 평균 수준의 유머 감각을 가진 사람도 유머 감각이 뛰어난 사람보다 더 매력이 없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또 유머 감각이 형편없으면 남성이든 여성이든 모두 이성에게 끌리는 힘이 없음을 알아냈다.

7. 게으름

2014년 미국 위스콘신대·뉴욕주립대 연구팀이 고고학 수업을 듣는 학생들에게 다른 사람의 성격 특성과 매력을 평가해 달라고 요청했다. 그 결과, 수업 초기에 평균 이상의 평점을 얻은 사람들도 비협조적이고 열심히 공부하지 않는 등 게으르다는 느낌을 학우들에게 준 경우, 최종적으로 매력이 없다는 평가를 받았다.

8. 잠재적 파트너와 너무 비슷하거나 너무 다를 때

인간이 유전적으로 너무 유사하거나, 너무 다른 파트너를 찾지는 않는 것으로 연구 결과 나타났다. 인간은 체취에 근거해 이런 판단을 내리기도 한다.

뉴멕시코 대학교의 2006년 연구 결과에 의하면 면역계 유전자인 주요 조직적합성 복합체가 비슷한 이성에게는 썩 끌리지 않으며, 바람을 피울 가능성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또 자신과 체취가 너무 다른 파트너를 회피한다는 사실도 밝혀졌다.

9. 부정직함

캐나다 온타리오 대학교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부정직은 남녀 모두에게 큰 타격을 줄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웨스턴 온타리오 대학교의 2006년 연구 결과에 의하면 지적능력·독립성·정직 등 세 가지 특성 가운데 정직이 매력과 선호도 평가에 큰 영향을 미치는 유일한 특성인 것으로 밝혀졌다.

10. 심한 흡연·음주

2016년 벨기에 연구팀은 젊은 이성애 여성 200명에게 남성의 사진과 약력을 보여주고 매력을 평가하도록 했다. 그 결과, 담배를 많이 피우는 남성이 비흡연자나 가끔 흡연하는 남성보다 덜 매력적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또 이따금 술을 마시는 남성이 비음주자와 술을 자주 마시는 남성보다 더 매력적인 것으로 평가됐다.

11. 겸손하지 않음

호프칼리지와 노스텍사스 대학교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거만함은 사랑의 기회를 앗아갈 수 있다. 연구팀은 이성애 대학생 약 200명에게 가상의 동료 학생에 대한 묘사와 성격 평가 내용을 읽도록 했다. 그 결과, 대학생들은 매우 겸손한 학생과 사귀기를 원한다고 답변했다.

12. 정치적 성향의 불일치

캘리포니아 대학교의 2016년 연구 논문에 의하면 정치적 견해는 우리가 매력을 느끼는 사람의 선호도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2012년 미국 대통령선거 기간 중 성인 850명에게 민주당과 공화당 중 지지하는 정당을 물었다. 그런 다음, 이성의 사진과 약력을 보여줬고, 일부 약력에선 그 사람이 버락 오바마 민주당 후보와 미트 롬니 공화당 후보 중 누구를 지지하는지 명시했다.

민주당을 지지하는 여성들은 오바마 후보를 지지하는 남성들에게 훨씬 더 매력을 느끼고, 롬니 후보를 지지하는 남성들에게는 매력을 훨씬 덜 느낀다고 밝혔다. 남성들은 반대편 정당을 지지하는 여성들에게 매력을 덜 느꼈으나, 같은 정당을 지지한 여성에게 더 매력을 느끼지는 않았다. (사진=shutterstock.com)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