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째 손가락 길이, 음경 크기와 연관?

동양에서는 예로부터 손과 손금의 모양을 보고 운세를 점쳤다. 방법은 다르지만 현대의 과학자들도 손 모양을 보고 건강, 부, 행복 여부를 예측할 수 있다고 믿는다. 태아 시기에 자궁 내에서 남성호르몬 테스토스테론에 노출되는 정도에 따라 검지와 약지의 길이 비율이 달라진다는 사실에 착안한 것이다. 국내 성 전문지 속삭닷컴에 따르면 ‘약지를 보면 알 수 있는 4가지’가 있다.

1. 재무상태

‘경제와 인간 생물학(Economics and Human Biology)’ 저널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25세에서 60세의 남성 700명, 여성 900명의 데이터를 조사한 결과, 검지 길이를 약지로 나눈 비율이 낮을수록, 즉 약지가 길수록 소득이 높았다.

2. 음경 크기

흔히 손이나 발이 크기가 음경 크기와 관련 있다고들 생각한다. 이것은 별 근거가 없는 속설이다. 그러나 음경 크기는 약지와 검지의 길이 비율에 더 영향을 받는다.

아시아남성과학회지(Asian Journal of Andrology)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남성의 음경 길이와 손가락 길이를 측정해본 결과, 약지가 길수록 음경도 길었다.

3. 불안과 우울증

국제학술지 ‘뇌행동연구’(Behavioural Brain Research)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태아 시기의 자궁 내 테스토스테론의 노출 정도는 우울증을 비롯한 여러 건강 문제에 영향을 미친다. 테스토스테론의 영향을 많이 받아 짧은 검지와 긴 약지를 가진 남성은 ADHD와 자폐증을 앓을 가능성이 높았다. 반면, 영향을 적게 받아 짧은 약지를 가진 여성은 불안과 우울증을 앓을 가능성이 높았다.

4. 일부일처제

손가락 길이는 한 파트너에게 만족하고 살 수 있을지도 예측하게 해준다. 생물학저널(Journal Biology Letters)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여성 호르몬이 많은 여성은 남성 호르몬이 많은 여성보다 더 장기적인 관계를 맺는 것으로 나타났다. 검지가 약지와 비슷하거나 더 긴 여성은 약지가 긴 여성보다 한 파트너에게 만족하는 경향이 있다는 것이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