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생활 활발한 80대, 50대보다 성 만족도 높아

성생활이 활발한 80대 노인들의 성 만족도는 중년층보다 훨씬 더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맨체스터대학교 사회과학대학원 데이비드 리 박사 연구팀은 ‘영국인 노화에 대한 추적연구’ 자료를 조시 테틀리 교수와 함께 분석, 연구했다.

이 연구 결과에 따르면 나이가 듦에 따라 발기부전 등 신체적인 문제가 더 자주 발생하지만 성관계의 만족도는 80세 이상 연령층에서 더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80세 이상 연령대의 남녀가 50~70대에 비해 상호 궁합이 더 맞고 친밀감을 더 많이 공유한다는 것이다.

리 박사는 활발한 성생활을 여전히 즐기고 있는 이 80대 이상 노인들을 ‘성생활 생존자’(sexual survivors)라고 부른다. 그는 “성관계는 삽입으로만 규정되는 게 아니며, 일부 노인들은 더 풍부한 상상력으로 성생활을 활발하게 유지하는 방법을 찾고 있다”고 밝혔다. 노인들이 상황에 잘 적응해 삽입 성관계를 더 이상 하지 않고, 키스·포옹 및 일반적인 성행위에 만족한다는 것이다.

하지만 80대의 성생활이 모두 보장되지는 않는다는 게 문제다. 85세 이상 연령대의 경우 여성은 10명 중 1명꼴, 남성은 4명 중 1명꼴만이 성생활을 즐긴다.

리 박사는 ‘성생활 생존자’가 되는 데 필요한 조건을 연구 중이다. 우선 파트너를 갖는 게 중요하다. 하지만 상당수 80대가 배우자와 사별했다. 또 약물 치료는 성욕과 성적 능력에 방해가 될 수 있으므로 유의해야 한다.

성생활이 활발한 80대는 여전히 호기심의 대상으로 간주돼 이와 관련된 다큐멘터리가 다양하게 제작될 정도다.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한 사이트들조차 2015년 80대들과 인터뷰했다.

또 미국 매체 ‘바이스’는 동성애자·이성애자 등의 만남 앱 ‘그린더’(Grindr)를 이용하고 있는 크리스 윌슨(82세)과 인터뷰를 했다. 그는 “이 앱은 특히 여행할 때 유용하다”며 “런던에 머무는 동안 약 40명에게 유혹당했고, 7일 동안 성관계를 8회 맺었다”고 밝혔다.

리 박사는 “일부 노인들이 만족스러운 성생활을 원하고 있다”며 “따라서 이런 사고방식에 익숙해질 필요가 있고, 그들이 목적을 이룰 방법을 적극적으로 모색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나이와 상관없이 성생활을 즐기는 문제에 대한 논의를 늘리고, 관련 보건의료 서비스를 확충하는 등 적절한 조치가 필요하다는 것이다. 이 내용은 영국 일간 가디언, 국내의 성 전문 인터넷신문 속삭닷컴이 보도했다. (사진=shutterstock.com)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37개 댓글
  1. 익명

    외도가 습관인 남편 때문에 30대부터 생과부로 지내왔는데 이제 40대 중반. 진심 차라리 독신자로 사는 게 백만배 나음.
    아이들 문제와 경제력 없음 때문에 그냥 죽은듯이 살고 있다. 게다가 경찰간부라서 지능적으로 피하는 법은 도가 텄으며 엄청 뻔뻔함. 힘있는 사람의 독재로 어디에도 털어놓을 곳이 없네
    ㅜㅜ

    1. 익명

      안타깝네요ㅠ

    2. 호연지기

      창살없는 감옥이 그런게 아닐까요~
      감옥을 벗어나서 훨훨 날아보세요
      40대면 가장 재밋게 살아갈 나이인데~

    3. 익명

      한창인 때인데 안타깝네요
      님의 인생이니 즐겁게 즐길수있는 생활하셔도 누구도 손가락질 안합니다 읏쌰!!!

    4. 익명

      기운내세요 남편은 남의 편이라잖아요ㅠㅠ 저도 이혼하자는 남편때문에 시련중이지만 신앙의 힘으로 견디는 중이에요ㅠㅠ 남자들은 왜그리 철이 안드는지ㅠㅠ 그냥 내 인생이니 남편과 상관없이 나 자신이 행복해지는 길을 찾아야해요^^ 난 소중하니까요…

    5. 익명2

      힘내셔요!! 좋은일 있을거예요 남편에게 매몰되지마시고 님의 인생 즐기셔요. 저도 님과 비슷한 환경이예요. 우리힘내요

    6. 앗싸라

      힘네세요~~

    7. 늘 한결같은 주님의 이쁜 신부

      축하드려요 🙂 지금 현재는 님이 얼마나 복받은지 모르실 거예요. 그러다가 우연히 사이코패스 한테 빠져보시면 님의 남편에게 눈물날 만큼 감사하실 거예요. 성관계 안하는 것이 얼마나 축복인지를 사람들은 잘 몰라요. 육체적인 기쁨을 즐기시면 수명이 줄어듭니다 ㅎㅎㅎ 그리고 성에 관계된 질병들이 얼마나 많은가요. 남편이 혹시 에이즈라도 가져와서 걸린다면?? 남편이 넉넉히 벌어다 주니 완전 왕비라고 생각하시고 사시면 돼요. 남는 시간에 이혼할 생각 마시고 하나님께 이런 돈 잘버는 남편 주셔서 감사하다고 기도하고 하나님 말씀 읽으시면 완전 100% 인생이십니다 ㅎㅎ 남편이 무능해서 여자가 청소부를 하고 식당일 하고 가정부 노릇 하시는 분들이 얼마나 많은가요. 남편에게 고맙다고 진심으로 자주 말씀해보시고 잘 챙겨주어 보세요. 제버릇 개못줘도 상관없고 (내 시간이 많음에 감사하시고), 혹 돌아오면 또 그것에 감사하고 살면 되지요. 주면 주는 대로 안주면 안주는 대로 물흐르듯 사세요. 이혼은 절대로 생각지도 마세요. 아이들의 미래만 생각하세요. 그깟 성관계가 뭐라고요. 수녀들은 그런것 없이도 잘 살잖아요. 님이 복받으시는 거예요. 사탄이 자꾸 주위에서 이혼하라고 꼬드기는데 거기에 넘어가면 인생 망칩니다. 아이들 잘 키우시고 늘 방긋방긋 웃으시며 사시면 인생이 확 풀립니다. 글고 남편도 돌아올 겁니다. ㅎㅎ 오래 건강히 예수님 믿고 잘 사세요. 감사합니다.

      1. 익명

        진정한 ‘고수’군요

      2. 양택상

        그냥 모른 척 하시면서 사세요…님은 신앙에 심취하십시오..음란 마귀 물러가라고 기도하시면서, 오히려 남편에게 더 잘 챙겨 주세요..그리고 성병에 걸리지 않도록 주의도 주세요…언젠가는 님이 승리 하실겁니다….그럼.

    8. 연락기다림

      저한테 연락주세요

    9. 익명

      에휴 업보이자 팔자라고…
      경찰 간부가 왜 사생활이 그렇게 문란할까요
      진급 포기 했나요

    10. 익명

      청문감사실에 신고하세요~ 험한꼴 함 당해보게

    11. 익명

      나이먹고 다 벌 받아요
      본인도 애인만드세요.
      눈에는 눈 이에는 이

  2. 익명

    님도 님을 찾으세요.

  3. 서영이

    자신의 삶의 부정적 소견을 상대에게 원인을 돌리는 건 좋지 않다. 누구나 스스로 자신을 만들어 가며 가능할 수 있는 최대치를 만들기 위한 능동적 다양한 노력이 필요하다. 남 탓은 본인에게 어떤 해결책이 될 수 없다

  4. 무명

    일기쓰듯 기록하세요
    어차피 오래 못삽니다
    후를 위해 기록,녹음 필수입니다

  5. 안알려줌

    천천히 독립할 능력 직업을 갗춰보세요
    그럼 경제저능력이 생기면
    독립할수있어요
    님의 인생이 중요합니다

    외국영화도 나와요

    그게답인듯

    1. 내인생

      쭉 읽었는데 가장 수긍이 가는 답변이네요. 굿

  6. 익명

    딩동뎅입니다^^

  7. 익명

    시엄니와 한방에서 십년넘께 살다가 방얻어 나왓는데 아들이커서 5학년까지 아빠엄마 가운데서
    자네요

  8. 익명

    키스 하다 틀니 빠지고 하면….그 상황 수습은

    1. 익명

      미리 빼고하면되요

  9. 써니

    한창 좋을 나이 지나면 후회됩니다 즐길거 즐기고 사세요 세월은 기다려주지 않습니다 어떤식으로든 님의 인생 즐기며 사시길요~~^^

  10. 참으리

    남편 시간이지나면 돌아옵니다
    지금은 당장 힘들어도
    기다리세요 아이들만 생각하세요
    참다보면 남편 돌아와 잘 할겁니다
    그땐 용서안되도 님의맘 숨기시고
    아니 잊으시려 노력해야합니다
    받아들이시고 남편과 연애시절 생각만하셔요
    그럼 시간이 지날수록 관계가 많이 좋아지심니다

  11. 익명

    남녀 구분없이 본인 능력을 키우면 상대에게 존중받고 자신감있게 살 수 있습니다. 지금이라도 집에만 있지 말고, 본인의 정신능력을 키우는 활동을 하세요

  12. 익명3

    80대에 성생활 활발하면 괴물아닌가요? 징그럽네

  13. 익명

    건강 관리 잘하시면 가능

  14. 돌망치로 걍ㅡ

    댁은 나한테 연락해봐 .

  15. 여기올리지 마시고 국민신문고에 올리세요.

  16. ㅎㅎ

    이니쥬~~~ ㅋ. 괴물까지는 아니고요
    글셰요~부럽다는 느낌이 더 드네요~~~

  17. 나나

    80대 내일 죽을 노인네들도 성생활 하나요? 복상사로 훅 갈듯

    1. 익명

      어리석은 사람 이로군
      그대도 곧 80됩니다

  18. 지나가다

    누구나 선택을 할수있습니다. 진짜 그렇게 살고싶지 않으면 이혼하고 나올수 있죠. 그렇지만 경제적 으로 힘들고 또 얘들땜에 쉽게 하지못하는것이겠죠. 틀에서 빠져나온다는것은 힘듭니다. 보통결심가지고는 하기쉽지 않아요. 취미생활을 하시고 자가발전에 집중하시고 사셔야 할듯합니다. 좋아하는것하시고 운동도 하시고 행복하게 사셨으면 합니다. 맞바람 피우다가 걸리면 잘못하면 불륜으로 몰려서 위자료도 못받고 쫒겨날수도 있으니, 진짜 사랑하는 사람이 생겨서 그사람이 아니면 못살겠다가 아니면 그냥 사시는게 나을듯 하네요.

  19. 긍정의힘

    저도 힘들었었는데
    부끄럽지 않은 나 자신을 만들고 최고의 엄마가 되고 , 내삶을 일으켜 세우고 더불어 사람들과 서로 마음 나누며 살아오니 어느덧 세상은 내편이 되고 내 목숨 값이 올라가는듯요.
    욕정과 사랑의 기쁨은 다릅니다.
    온전한 정신과 마음으로 나의 사랑의 기쁨을 만들어 가셔요.
    화이팅하세요 ^^

  20. 익명

    참 마음 아픔니다 남편이 경찰이라는거 빼고 나랑똑같은 삶을 살고있네요 난 우울증으로 병원치료받고 있어요 그래도 자식땜땜에 다견디고 삽니다 나이가들면 돌아옵니다 제아무리 애먹이던 남편도 돌아옵니다 힘내시고 취미생활도 하시고 친구들이랑 교류도 잘하시고 즐겁게 지내려고 애쓰세요 응원합니다

  21. 익명

    힘내시고 자기발전에 노력해보세요.
    이겨낼수있어요.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