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생활용품 산업, 두 강자 힘 합쳤다

‘편의점 가듯 부담없이…’ 섹스토이 마켓 생길까

온라인 신흥강자 ‘바디로’, 1위 도매기업 ‘코스모스’ MOU체결

성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성생활용품 쇼핑몰로 최근 온라인에서 바람을 일으키고 있는 ㈜바디로(대표자 이성주)와 기존 성생활용품 최대 도매업체인 코스모스(대표자 강현길)가 힘을 합쳐 공동 유통 사업을 전개하기로 했다.

성생활용품 시장의 ‘신흥 강자’ 바디로와 ‘터줏대감’ 코스모스는 8일 서울 종로구 율곡로 바디로 본사에서 ‘성생활 오프라인 사업에 관한 상호협력 의향서(MOU)’를 체결하고 프랜차이즈 사업을 비롯한 각종 유통 사업에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이번 협약식에서 양 사 대표는 우리나라의 성문화가 밝고 건강하게 바뀌기 위해서 성생활용품 시장이 양성화되어야 한다는데 공감하고 누구나 쉽고 부담 없이 찾을 수 있는 오프라인 마켓을 공동으로 열자는 데 합의했다. 또 장기적으로는 성생활용품 시장의 확대와 잠재고객의 발굴, 밝고 아름다운 성문화 조성을 위해 양사가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바디로는 국내 최대 건강포털 코메디닷컴을 운영하는 ㈜코리아메디케어의 관계사로 성 전문 포털 속삭닷컴과 성생활용품 온라인쇼핑몰 바디로닷컴을 운영하고 있다. 코스모스는 ‘코스모스 토이’로 잘 알려진 성생활용품 도매 기업으로 상품을 공급하는 온-오프라인 매장 수와 최급 브랜드, 보유 제품 등에서 1위를 자랑하고 있다.

바디로 이성주 대표는 “코스모스가 가진 상품과 시장 노하우에 바디로의 미디어, 유통, 마케팅 인프라가 더해지면 시장을 움직일 시너지 효과가 날 것”이라고 전망했다. 코스모스 강현길 대표도 “양 사가 가진 강점을 합치면 오프라인 시장에 신선한 충격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