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D 광선, 미백 치료에 효과(연구)

LED 광선이 피부의 미백 치료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중앙대병원 피부과 김범준 교수팀과 서울아산병원 피부과 최선영 교수는 공동연구를 통해 피부 색소 침착에 대해 LED 광선이 미백치료 효과를 낼 수 있다는 연구 논문을 최근 발표했다.

연구팀이 자외선으로 색소 침착을 유발한 쥐의 피부에 LED 광원으로 660-nm의 파장의 빛을 쬐인 결과, 눈에 띄는 미백 효과가 있음을 확인했으며, 조직검사를 통해서도 실제로 멜라닌 색소의 합성이 감소한 것을 확인했다.

또한 연구팀은 이번 연구를 통해 멜라닌 색소 합성 생산을 억제하는 메커니즘을 규명해 새로운 미백 치료 효과가 있음을 입증했다.

김범준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레이저에 비해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LED 광원을 이용한 새로운 미백치료가 많은 사람들의 고민인 색소 침착을 해결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학술지 ‘광피부면역의학지(Photodermatology, Photoimmunology & Photomedicine)’ 최신호에 게재됐다.

[이미지출처:중앙대학교 피부과학교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