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소와 함께.. 노화 예방에 도움되는 것은?

채소 샐러드에 달걀 세 개를 더하면 채소의 비타민 E 흡수량이 4-배 증가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퍼듀대학 연구팀은 ‘영양학 저널’(Journal of Nutrition) 최근호에 실린 논문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항산화 비타민, ‘젊음을 찾아주는’ 비타민으로 알려진 비타민 E는 견과류, 씨앗류에 풍부하다.

퍼듀대 영양과학과 웨인 캠벨 교수는 “비타민 E는 미국인이 두 번째로 부족하게 섭취하는 영양소”이며 “항산화, 염증 치료 효과가 있는 지용성 비타민”이라고 소개했다. 소비자가 다양한 색깔의 채소로 만든 샐러드에 계란을 추가하기만 하면 아주 간단히 비타민 E를 보충할 수 있다는 것이다.

연구팀은 건강한 젊은 남성 16명에게 각각 달걀이 안 든 채소 샐러드, 달걀 1.5개(75g)를 추가한 채소 샐러드, 달걀 세 개(150g)를 넣은 채소 샐러드를 제공했다. 연구 참여자의 식탁에 오른 모든 채소 샐러드엔 3g의 카놀라유와 스크램블 에그가 추가됐다. 연구팀은 식용유, 씨앗류, 견과류 등 천연 식품에 함유된 비타민 E가 어느 정도 몸에 흡수되는지를 살폈다.

채소 샐러드에 달걀 세 개를 추가했을 때 비타민 E의 체내 흡수율이 4-7배 증가한다는 것이 이 연구의 결론이다. 연구팀은 채소 샐러드에 계란 세 개를 추가하면 라이코펜, 제아잔틴, 루테인, 베타카로틴, 알파카로틴 등 카로티노이드의 흡수율이 3-8배 높아진다는 사실도 지난 해 확인한 바 있다.

계란엔 혈관 건강에 이로운 불포화 지방 외에 반드시 음식을 통해 보충해야 하는 필수 아미노산, 비타민 B군, 소량의 비타민 E가 들어 있다. 연구팀은 “계란 같이 비타민 E가 함유된 식품을 함께 섭취했을 때 비타민 E의 체내 흡수율이 높아진다”며 “이는 궁합이 맞는 식품을 함께 먹으면 영양학적 가치가 개선된다는 의미”라고 해석했다. 이 내용은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이 전했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