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정감’ 못 느낀다면? 알아야 할 사실 12가지

많은 여성들이 잠자리에서 절정감을 느껴본 적이 없다고 말한다. 절정감이 없으면 그와의 잠자리는 의미가 없는 것일까. 이 주제를 놓고 여성잡지 코스모폴리탄 지의 편집장 엘리사 벤슨과 피처 에디터 엠마 바커, 한 번도 절정감을 느껴본 적이 없다는 27세의 리사라는 여성, 가정의학 전문의이자 성치료사 레이첼 로스 박사. 그리고 성치료 전문가인 바네사 마린이 함께 얘기를 나눴다. 코스모폴리탄은 이를 ‘절정감을 경험하지 못하는 여성들에 대해 알아야 할 12가지’로 정리해 보도했다.

1. 일부 여성들은 전혀 절정감(오르가슴)을 느끼지 못한다. 코스모폴리탄 2015년 4월호에 실린 조사결과로는 25-29세의 여성 가운데 8%, 18-24세의 여성 중 16%가 한 번도 오르가슴에 도달하지 못했다.

2. 여성의 절정감 불능에 대해 아직 많은 것이 알려져 있지 않다. 그에 관한 연구가 부족하다는 것도 문제다. 여성들이 답을 찾고 있는 그 문제에 대해 의사들은 대수롭지 않은 것으로 취급하는 경향이 있다.

3. 절정감을 느끼지 못하는 여성들 모두가 세상이 끝났다고 생각하는 건 아니다. 리사는 “나는 오르가슴 없이도 잠자리를 즐긴다”고 말했다.

4. 많은 여성들이 거짓으로 절정감에 이른 척한다. 그 이유는 매우 여러 가지다. 2015년 조사에서 67%의 여성들이 ‘거짓 오르가슴’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이들 중 97%가 그 이유로 ‘파트너를 생각해서’라거나 ‘관계를 빨리 끝내기 위해서, 혹은 그 두 가지 다’라고 답했다.

5. 잠자리는 오르가슴 없이도 환상적일 수 있다. 리사는 성관계로 오르가슴에 도달하지 못했다고 해서 자위행위를 할 필요를 느끼지 못했다고 말했다. 로스 박사는 “환자들에게 종종 오르가슴을 지나치게 중요한 것으로 생각하지 말라고 한다”고 말했다.

6. 오르가슴 불능의 원인은 여러 가지다. 정신적이든 감정적이든 신체적이든 간에 중요한 것은 고칠 수 없는 건 아니라는 점이다.

7. 오르가슴을 느낄 다른 방법을 찾아보길 권한다. 자위행위, 바이브레이터 등을 시도해보라.

8. 파트너와 터놓고 대화를 하는 게 아주 중요하다. 자신이 원하는 바를 파트너에게 자세히 일러주고 그렇게 하도록 이끌어라. 남자들은 침대에서 여자로부터 지시받는 걸 좋아한다.

9. 약물을 복용하는 것이 오르가슴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 항우울제나 불안증 약은 오르가슴을 가로막을 수 있다. 우울증 치료도 하면서 잠자리도 중요하게 생각한다면 의사와 상담해 좀 더 종합적인 처방을 받는 게 좋다.

10. 성치료 전문가와 상담을 하는 걸 꺼리지 말라. 성관계에 관한 거의 모든 것을 오르가슴이 차지하고 있다거나 오르가슴에 온 정신이 팔려 있다면 상담을 받아라.

11. 성치료 전문가를 반드시 직접 만나볼 필요는 없다. 온라인이나 앱을 통해서도 적절한 상담이 가능하다.

12. 오르가슴은 결국 자신이 스스로 통제하는 것이다. 오르가즘은 저절로 일어나지 않는다. 그것은 일종의 기술이다. 배워야 하는 것이고 훈련해야 하는 것이다. 이 내용은 성 전문 인터넷신문 속삭닷컴이 보도했다.

이신우 기자 swlee@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