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강, 염증성 장 질환 치료 효과 탁월

생강은 요리할 때 향내를 내거나 메스꺼움을 완화시키는데 사용돼 왔다. 그런데 이런 생강이 염증성 장 질환을 치유하는 데에도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조지아 주립대학교 연구팀은 쥐 실험 결과, 생강에서 추출한 나노 입자(미소 입자)가 염증성 장 질환이 있을 때 염증을 감소시키고 장 건강을 회복하는데 도움이 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염증성 장 질환은 궤양성 대장염으로도 불리는데 대장에 염증 또는 궤양이 생기는 질환으로 아직 원인이 밝혀지지 않은 만성 재발성 질환이다. 비교적 흔한 증상으로는 혈액과 점액을 함유한 묽은 변 또는 설사가 하루에 수회 나타나는 증상, 심한 복통, 탈수, 빈혈, 열, 식욕 감퇴, 체중 감소, 피로감 등이 있다.

직장을 침범한 경우 변비가 오거나, 변을 본 후에도 잔변감이 있는 등의 증세가 나타날 수 있고, 만성 출혈에 의해 빈혈이 생기기도 한다. 대장 증상 외에도 관절염, 피부 변화, 간질환, 열, 체중 감소 등이 나타날 수 있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결과 생강이 크론병을 비롯한 다양한 염증성 장 질환을 치료하는 데에도 도움을 줄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전의 연구에서 생강에 들어있는 6-진저롤과 6-쇼가올 등의 성분이 메스꺼움이나 다른 소화 질환뿐만 아니라 산화와 염증, 암 등을 막는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밝혀졌다.

연구팀은 염증성 장 질환에 걸리게 만든 실험쥐에게 생강을 갈아 만든 미소 입자를 투여했다. 그 결과, 생강 입자들이 염증성 장 질환이 있는 장 세포에 의해 잘 흡수돼 염증을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염증은 궤양성 대장염뿐만 아니라 암 등을 일으키는 원인이 된다.

또한 생강은 장내 건강 세포의 생존과 증식을 유도하고 염증을 촉진하는 단백질을 낮추고, 염증을 막음으로써 장을 치유하는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번 연구결과는 ‘바이오머티어리얼스(Biomaterials)’ 저널에 실렸으며 UPI통신이 보도했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