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광 자회사, ‘SOL-804’ 독점 라이선스 취득

항암제 등 의약품의 새로운 제형개발을 전문으로 하는 프로젝트 집중회사인 다이나 테라퓨틱스가 최근 항암제 후보물질인 ‘SOL-804’의 독점 라이선스를 취득했다고 30일 밝혔다. 다이나 테라퓨틱스는 부광약품이 100% 출자해 지난달 설립한 자회사이다.

다이나 테라퓨틱스의 첫 번째 파이프라인인 SOL-804는 전이성 거세저항성 전립선암에 대한 기존 치료제를 덴마크의 솔루랄파마가 고유 기술을 통해 개선시킨 개량신약이다. 이번 라이선스 계약으로 다이나 테라퓨틱스는 글로벌 개발 및 판권을 취득해 해당물질을 독점 개발할 수 있게 됐다.

다이나 테라퓨틱스와 같은 프로젝트 집중 회사는 프로젝트의 특성에 따른 맞춤 전략을 통해 고부가가치 창출이 가능하기 때문에 특화되고 유연한 신약 개발이 가능한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새로운 제형개발은 의약품 투여 편의와 부작용 개선 등을 이끌어 치료의 질을 높일 수 있다.

부광약품측은 “다이나 테라퓨틱스는 혁신적인 제형 개발에 전문화된 회사로서 SOL-804 개발에 적합한 주체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활발한 연구개발을 통해 제형개발 분야에서 파이프라인을 확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배민철 기자 mcbae200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