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키 보청기, 경북 구미와 영천에 센터 개설

 

보청기 회사인 스타키그룹이 경상북도 구미와 영천 지역에 청력검사와 보청기 상담 및 수리, 청각재활 서비스 등을 제공할 보청기 센터를 열었다고 9일 밝혔다.

이번에 새로 문을 연 구미와 영천센터는 청각학과 교수진과 청능사, 청각사, 언어치료사 등 각 분야별 전문 연구진들로 구성돼 있어 청력검사는 물론 보청기 상담, 보청기 피팅 등 국제화 기준에 맞는 첨단 장비를 활용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보청기 수리 전문센터도 구축돼 있다.

특히 언어치료사, 청능사, 청각사의 활발한 연계로 유소아 난청 청각재활 전문기관이 센터에 들어서 영유아부터 학령기 아동까지 언어치료실과 이비인후과를 연계한 청각재활 서비스도 제공될 예정이다.

구미와 영천센터의 김영민 대표는 “대구와 안동, 포항, 울산, 부산까지 총 7개의 스타키 보청기 센터를 운영 중”이라며 “대구 경북지역에 인증 통합 서비스 센터를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고 했다.

스타키그룹 심상돈 대표는 “구미와 영천 지역에 그 동안 스타키 보청기 센터가 없어 주민들이 다른 지역으로 가야 하는 등 번거로웠는데, 이번에 이 두 지역에 센터를 열게 돼 지역 고객들이 좀 더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아 볼 수 있어 기쁘다”고 전했다.

배민철 기자 mcbae200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