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근당의 면역 증강 ‘프리락토’ 주목

 

장 건강과 면역기능 강화에 도움을 주는 종근당의 복합 프로바이오틱스 건강기능식품 ‘프리락토’와 ‘프리락토키즈’가 본격적인 여름철을 앞두고 면역력 강화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시장에서 호응을 얻고 있다.

프로바이오틱스는 살아서 장에 도달해 젖산을 만들고, 유익균이 늘어날 수 있도록 장내 환경을 바꿔주는 균을 뜻한다. 우유와 유제품을 소화하지 못하는 유당불내증 개선과 결장암 예방, 콜레스테롤 및 혈압 저하를 돕고, 면역기능 개선, 감염예방, 무기물 흡수개량, 스트레스로 인한 유해균 성장 방지, 과민성대장증후군과 결장염 개선 등의 역할을 한다.

면역력 저하로 생기는 캔디다증과 연관된 장의 치료와 항생제로도 프로바이오틱스는 권고돼 왔다. 항생제 사용뿐 아니라 약물, 알코올, 스트레스, 질병, 독성물질, 항균비누 사용 등 다양한 상황에서 유해균의 성장을 저해해 우리 몸이 균형을 유지할 수 있도록 기능하고 있다.

복합 프로바이오틱스 건기식인 프리락토에는 건기식에 사용 가능한 19개 균주 중 실제 우리 몸에 필요한 락토바실러스, 비피도박테리움 등 17종의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이 함유됐다. 락토바실러스균 11종, 비피도박테리움 4종, 기타 유산균 2종 등이다.

프리락토에 함유된 균주 중 ‘락토바실러스카제이’는 소화액으로 사멸되지 않고 소장까지 가서 균총을 정상화시키고, 유당불내증을 줄여주며, 정장 및 소화 작용을 돕는다. 김치 유산균으로도 불리는 ‘락토바실러스플란타룸’은 내산성성과 내담즙성이 강하다. 유럽에서는 요구르트에도 첨가되는 균이다.

이밖에 항진균 효능으로 캔디다증 예방과 치유, 유아설사 치료효과가 뛰어난 ‘락토바실러스루테리’, 장내 정착성이 높아 유해균 침입을 막는데 효과적인 ‘락토바실러스람노서스’, 대장균 등 유해균 억제와 설사 억제를 돕는 ‘비피도박테리움브레브’ 등이 함유돼 있다.

프리락토는 이러한 장내 유익균 증식과 유해균 억제, 장운동 촉진, 면역력 강화를 돕는 것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기능성 인증을 획득했다. 프리락토키즈는 생후 3개월~12세 미만 어린이를 위한 맞춤형 제품으로, 모유에 함유된 비피더스균 4종을 강화한 게 특징이다.

종근당은 프리락토 제품 패키지에 밀폐용기를 사용해 수분과 공기로부터 유산균의 변질을 막고, 보관 편의성을 높였다. 일일 1회 분량씩 포장돼 70일분이 담겼다. 종근당 관계자는 “스트레스나 불규칙한 생활습관으로 현대인의 장 건강이 악화돼 다양한 질환으로 이어지고 있다”며 “프리락토와 같은 복합 프로바이오틱스 제품으로 꾸준히 관리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배민철 기자 mcbae200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