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도 반드시 근력운동을 해야 하는 이유

 

인간은 만 50~70세에 이르면 근력의 30%는 잃게 되는데 고령에 이르면 가장 중요한 것이 근력을 유지하는 것이다. 그래야만 매일 스스로 움직일 수 있고 독립적인 하루생활이 가능하며 일도 할 수 있다.

독일 포츠담대학교 연구팀은 노인들은 근력 유지훈련을 하는 것만이 반드시 찾아오는 근육위축에 대처하는 길이라고 결론지었다. 연구팀은 노인들이 근력운동을 꾸준히 할 때 어떤 효과가 있는지, 어느 정도로 운동하는 것이 유용하고 60세 이상에게 무리가 되지 않는지 조사했다.

연구팀은 평소 근력운동을 하면 근육의 힘을 늘리고, 근육 위축을 줄이고, 근육의 뼈 결합력을 높이는 것을 확인했다. 이렇게 근력운동을 착실히 해두면 낙상과 부상방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좀 더 강도 높게 하면 적당히 또는 강도 낮게 하는 것보다 효과가 컸다. 근육량을 늘리기 위해서는 한사람이 감당할 수 있는 운동량 강도의 60~85%의 강도로 운동해야 하고 더 빨리 근력을 기르려면 85% 이사의 강도로 운동해야 한다.

나이든 사람에게 적정한 운동량은 자기에게 맞는 운동을 주 3, 4회 하는 것이다. 2020년대가 되면 혼자 자기 일을 챙기며 살 수 있느냐가 매우 중요해지고, 일상생활을 독립적으로 하고 레저생활도 그럴 수 있어야 할 필요가 증대될 것이다.

현재 나이 들어서 근력운동을 하고 있는 인구는 10~15%에 불과한 것으로 추산된다. 이런 내용은 과학 논문 소개 사이트 유레칼러트에 실렸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