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차 속 카테킨,류마티스 증상 완화한다(연구)

녹차 속 카데킨 성분이 류마티스관절염 증상을 완화시킨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주로 백차와 녹차 등에 함유된 항산화 물질인 카테킨은 항염증에 효과가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미국 워싱턴주립대학 아닐 싱 교수팀 연구에 따르면 류마티스관절염을 앓는 쥐에게 카테킨 성분의 하나인 ‘에피갈로카테킨 갈레이트(EGCG)’ 50mg을 10일간 투여했더니 발목 부종이 크게 줄었다. EGCG는 조직 손상과 염증을 유발하는 단백질인 ‘TAK1’의 활동을 억제한다.

특히 EGCG는 기존에 쓰였던 류마티스관절염 치료 성분과 달리 다른 단백질의 활동을 막지 않고, 류마티스관절염 염증만 감소시켰다.

싱 교수는 “코르티코스테로이드나 JAK저해제 등 기존 류마티스관절염 치료제는 가격이 비싸고, 다른 단백질의 활성을 막아 체내 면역력이 약해져 합병증을 유발하기 쉽다는 평가를 받았다”며 “EGCG 성분을 이용해 새로운 치료제를 만든다면 부작용 발현율이 적으면서 치료효과는 클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항염증 외에도 항바이러스, 전립선암, 백혈병, 당뇨, 고지혈증 등에 ECGC가 효과적이라는 다양한 연구들이 있다.

하지만 항암제인 벨케이드를 복용하는 다발성골수종 환자가 ECGC를 섭취하면 항암제의 약효가 떨어질 수 있고, 임신부의 ECGC 과다섭취는 유산 가능성을 높일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는 연구결과도 보고돼 있다.

이번 연구 결과는 미국 류마티스학회 학술지인 ‘Arthritis and Rheumatology’지에 최근 발표됐다.

한아름 기자 har@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