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카라 등 눈 화장품, 친구들과 돌려쓰지 마세요.”

최근 화장품 부작용 사례가 늘어나고 있다. 특히 일부 청소년들이 마스카라 등과 같은 눈 화장용 제품을 친구들과 함께 사용하면서 눈 감염, 제품 오염 등이 발생하고 있다. 화장품을 여러 사람과 같이 사용하는 ‘돌려쓰기’는 피해야 한다. 최근 일부 어린이까지 화장품을 사용하는 경우 많아 주의가 요망된다.

화장품은 음식이나 약처럼 먹는 것이 아니라 피부를 통해 흡수되므로 건강에 심각한 위험을 일으키는 경우는 드물다. 하지만 화장품에 함유된 다양한 화학물질 등으로 인해 피부발진, 가려움증, 접촉성 피부염 등 이상반응이 나타날 수 있다.

립스틱은 강한 흡착성이 있어 공기 중 먼지와 세균이 잘 달라붙을 수 있다. 립스틱을 지우고 식사하는 것이 바람직한 이유다. 크림과 같이 덜어서 사용하는 제품은 씻지 않은 손으로 사용하면 오염될 수 있기 때문에 손을 깨끗이 해야 한다.

깨끗하지 못한 퍼프, 눈 화장 팁 등 화장도구는 제품을 오염시킬 수 있으므로 정기적으로 세척해 사용하는 것이 좋다. 눈 화장을 하거나 지울 때는 눈이나 주위의 민감한 부분에 제품이 닿을 수 있다. 따라서 흔들리는 차안에서 눈 화장용 제품을 사용하면 위험하다.

눈, 립스틱, 손톱 등에 사용하는 화장품은 제품 종류에 따라 사용방법이 다르기 때문에 주의사항을 확인하고 사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화장품 사용 후 뚜껑을 닫지 않으면 먼지나 세균 등에 오염될 수 있다. 사용기한이 초과한 제품은 오염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화장품은 반드시 사용기간 내에 사용한다.

화장품을 구입할 때는 용기나 포장 겉면에 적혀 있는 함유성분, 사용법, 사용 시 주의사항 등을 확인한 후 사용목적, 피부상태, 성별 등을 고려해 자신에게 맞는 화장품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새로운 제품을 구입하거나 피부가 민감한 사람들은 화장품을 구입하기 전 귀밑 등 피부에 적은 양의 샘플을 발라 이상반응이 있는지 확인해야 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최근 어린이, 청소년들의 화장품 사용이 늘어나는 가운데 일부 제품이 빠른 효과를 보장하거나 여드름, 아토피 등 특정 질환이 치료된다는 광고를 하는데, 여기에 현혹되어서는 안 된다”면서 “화장품을 쓴 후 피부에 이상반응이 나타나면 사용을 즉시 중단하고 피부과를 찾아 상담하는 것이 좋다”고 했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