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 빼는 덴 채소? 살찌우는 채소도 있다

다이어트식으로 빼놓을 수 없는 채소! 그런데 채소라고 해서 다 ‘살 찌는 것’과 관련이 없는 것은 아니다. 오히려 살이 찌도록 하는 채소들의 ‘정체’가 최근 드러났다. 다이어트 중이라면 추석 명절에 채소를 먹는 것도 따져봐야 할 일이다.

미국 하버드 대학교 모니카 베르토이아 박사팀은 13만 명 이상 성인 남녀의 식단 정보가 자세히 기록된 자료를 종합적으로 분석해, 과일과 채소 섭취에 따른 체중 변화에 관한 연구결과를 ‘PLOS 의학저널’ 최신호에 발표했다.

총 24년간 4년마다 진행되어 온 이 자료에는 과일과 채소를 포함한 131가지 식품을 얼마나 자주 섭취하는지에 대한 정보를 비롯해, 정기적인 체중 변화, 흡연 여부, 운동량, TV시청시간 등 일상 생활습관들에 대한 정보도 포함돼 있다.

분석 결과, 과일은 군살을 빼는 데 채소보다 2배 높게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과일 중에서는 블루베리가 지방을 태우는 데 가장 효과적인 식품으로 꼽혔다. 하루 한줌 이상 섭취하면 0.7kg 정도의 체중 감량 효과를 낸다는 것이다. 이어 말린 자두, 사과, 배, 딸기, 건포도, 포도 등도 체중감량에 효과적인 과일 목록 상단에 올랐다. 이들 과일은 식물합성물질 폴리페놀이 비교적 풍부하다는 공통점이 있다.

채소 중에서는 콜리플라워가 군살을 없애는데 가장 좋은 식품으로 나타났다. 브로콜리와 브뤼셀 스프라웃과 같은 채소도 체중 감량에 효과적인 채소 목록 상위권에 위치했다.

하지만 모든 채소들이 체중 감량에 도움을 주는 것은 아니었다. 감자가 가장 살을 잘 찌우는 채소로 나타났으며, 옥수수 스위트콘과 완두콩 또한 살찌우는 채소로 분류됐다. 또한 다이어트 식단에 빠지지 않는 샐러리도 드레싱 등을 뿌려 먹으면 지방을 축적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체중 감량을 위해서라면 이러한 채소 대신 검정 쌀이나 통곡밀 빵을 섭취하는 것이 낫다는 것이 연구진의 설명이다. 연구진은 “채소나 과일이 단번에 살을 찌우는 일은 없겠지만 지방 축적에 어느 정도 영향을 미치는 과일과 채소를 매일 섭취하다보면 체중에 변화를 가져 올 것”이라고 했다. 이 내용은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이 최근 보도했다.

정은지 기자 jeje@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