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녀 과일’ 석류…남성에게도 좋은 까닭

노화 늦추고 고환암 재발 막아

석류는 9~12월이 제철인 과일이다. 석류는 건강에 좋은 여러 가지 효능이 있다. 석류의 씨에는 갱년기 장애에 좋은 천연식물성 에스트로겐이 들어 있고, 껍질에 들어있는 타닌은 동맥경화와 혈전을 예방하며 혈압 상승을 억제하는 효능이 있다. 국내외 건강 정보 사이트를 토대로 석류의 건강 효능 4가지를 알아봤다.

노화를 늦춘다=스페인 프로벨트 바이오 연구소의 연구팀은 석류가 심장병을 예방하고 스트레스를 줄여줄 뿐 아니라 노화를 늦추는 효과가 있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연구팀은 석류 껍질, 안쪽 하얀 부분, 씨 등의 성분을 추출한 뒤 이를 알약으로 만들어 참가자에게 매일 한 알씩 먹게 했다.

그 결과, 참가자들에게서 세포 손상과 관련된 표지가 크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세포 손상은 노화를 유발할 뿐 아니라 뇌와 근육, 간과 신장의 기능을 떨어뜨린다. 그런데 석류 성분으로 만든 알약이 세포 손상 과정을 차단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난 것이다.

피부미인을 만든다=석류는 동, 서양을 대표하는 미인으로 손꼽히는 중국의 양귀비와 이집트의 클레오파트라가 매일 섭취한 과일로도 유명하다. 석류의 천연 에스트로겐 성분은 주름을 예방하고 피부를 탄력 있게 하는 효능이 있다.

고환암의 재발, 전이를 막는다=미국 캘리포니아대학교 세포생물학과 연구팀은 2010년 석류로 만든 주스가 고환암 환자의 재발과 암세포가 다른 곳으로 퍼지는 것을 막는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또 2009년에는 영국 킹스턴대학교 연구팀이 석류껍질로 만든 연고가 초강력 천연 항생제로 바이러스로 인한 감염을 줄이는 효과가 있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발기부전을 호전시킨다=주로 여성들에게 좋은 과일로 알려진 석류가 남성에게도 아주 좋은 효능이 있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국제발기부전연구저널(International Journal of Impotence Research)’에 실린 보고서에 따르면 100% 석류주스를 매일 8온스(약 226g)씩 섭취한 발기부전 환자들은 마시지 않는 사람들과 비교했을 때 증세의 호전 가능성이 50%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