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한 커피 3잔 이상, 안압 상승… 녹내장 위험

 

지나친 카페인 섭취는 안압을 상승시켜 녹내장 발생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평소 진한 커피를 마시거나 카페인 함량이 높은 에너지 음료를 즐기는 사람들이 주목해야 할 연구논문이다.

부산메리놀병원 안과 이창규 박사팀이 눈 건강에 이상이 없는 20ㆍ30대 40명을 대상으로 2013년 8월부터 3개월 동안 고 카페인 음료와 안압과의 상관관계를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이 3일 전했다. 이 연구 논문(젊은 연령층에서의 에너지 음료 섭취와 안압과의 상관관계)는 ‘대한안과학회지’ 7월호에 소개됐다.

이창규 박사팀은 연구 참여자를 두 그룹으로 나눈 뒤 한 그룹은 무 카페인 비타민 음료를 마시게 하고, 다른 그룹은 카페인이 350㎎ 함유된 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를 마시게 했다. 이어 대상자들의 안압을 음료 섭취 직전부터 24시간동안 측정했다. 세 달 뒤 음료를 맞바꿔 같은 연구를 한 번 더 실시하고 역시 안압 상승 여부를 살폈다. 그 결과, 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를 마시면 안압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연구에서 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를 마신 사람들의 안압은 음료 섭취 후 12시간까지 높게 유지됐다. 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를 섭취하기 전의 안압(단위 ㎜Hg)은 13.2였으나 음료 섭취 30분 후엔 14.5, 90분 후엔 14.9, 2시간 후엔 14.2, 12시간 후엔 14.3을 보이다가 24시간 뒤 13.4로 떨어졌다.

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 섭취 후 2시간 동안은 무 카페인 비타민 음료를 섭취한 대상자보다 안압이 크게 높았으며 높아진 안압은 24시간까지도 유지됐다. 에너지 음료를 마신 뒤 안압이 섭취 전 수준으로 되돌아오기까지 24시간 이상 걸린 셈이다. 반면 비타민 음료를 마신 사람은 안압ㆍ혈압에서 모두 이렇다 할 변화를 보이지 않았다.

연구팀은 “이 결과는 카페인 섭취가 안압 상승에 영향을 준다는 이전의 연구들과 맥을 같이 한다”며 “안압이 높으면 녹내장에 걸릴 위험이 증가한다”고 설명했다. 카페인이 안압을 높이는 것은 카페인이 눈에 들어있는 방수( 눈 속 모양체에서 생성되는 물 비슷한 성분으로 주 기능은 안압 유지)의 생산을 증가시키면서 방수가 빠져나가는 길을 막기 때문이다. 또 안압이 상승하면 녹내장에 걸릴 위험이 높아지는 것은 시 신경이 높은 안압에 눌리거나 혈액공급이 잘 되지 않은 탓이다.

미국에선 이미 카페인과 녹내장 발생률의 관계를 밝힌 연구결과가 제시됐다. 미국 보스턴의 브리검앤여성병원 연구팀은 12만여명(40세 이상)을 조사한 뒤 매일 3컵 이상의 커피를 마시면 녹내장 발병률이 높아진다고 안과학계 최고 권위의 국제학술지인 ‘안과시과학연구’(IOVS)(2012년 10월호)에 발표했다. 스웨덴ㆍ핀란드 등 스칸디나비아 반도 사람들이 녹내장 발병률이 높은 것도 이들이 세계에서 카페인 함량이 가장 높은 ‘진한’ 커피를 마시기 때문으로 추정된다는 것이다.

이창규 박사팀은 또 에너지음료 섭취 후 수축기(최고)ㆍ이완기(최저) 혈압을 쟀다. 에너지 음료 섭취 후 수축기 혈압과 이완기 혈압은 각각 60분 후와 12시간 후 가장 높았으나 상승 정도는 미미했다. 카페인은 혈관을 수축시켜 혈압을 올릴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박사팀은 “최근 고 카페인 에너지 음료의 소비가 증가하고 있는 20ㆍ30대는 에너지음료 섭취 시 주의가 필요하다”며 “특히 녹내장이 우려된다면 더욱 조심해야 한다”고 했다.

한편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2012년 국내에서 시판되는 에너지 음료들의 카페인 함량은 한 캔 또는 한 병당 30~207 ㎎에 달한다. 커피믹스(69㎎, 1봉 기준)ㆍ캔 커피(74㎎)ㆍ커피전문점 커피(160~300㎎)에 비해 양이 결코 적지 않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1 개의 댓글
  1. 커피 나쁨

    커피를 하루에 1잔만 마셔도
    뇌졸중 환율이 50센트 올라가요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