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소포장 해열진통제 매출 증대

5월 어린이날과 징검다리 연휴를 맞아 어린이 해열진통제를 찾는 부모들이 늘고 있다. 광동제약은 30일 자사의 어린이 해열진통제인 ‘키즈앤펜시럽’의 매출이 약국가에서 증대되고 있다고 밝혔다.

키즈앤펜시럽은 무보존제, 무색소 제품으로서 오렌지 향을 첨가해 쓴맛을 낮췄고, 원색의 귀여운 패키지를 적용해 약 먹기 싫어하는 어린이들도 거부감 없이 쉽게 복용할 수 있도록 출시됐다. 주성분인 이부프로펜은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진통제 계열 약물 중 해열 진통 효과가 우수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광동제약측은 “여행 시 따로 휴대용 케이스에 덜어야 하는 대용량 시럽제와 달리 키즈앤펜시럽은 언제 어디서든 간편하게 복용할 수 있도록 스틱형 파우치로 개별 포장돼 있어 휴대하기 간편하다”며 “파우치는 개당 3-6세 이런이의 1회 복용 권장량인 5ml 용량으로, 복용량을 조절하기도 쉽다”고 했다.

 

배민철 기자 mcbae200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