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나보타’ 터키 진출

대웅제약이 자체 개발한 보툴리눔톡신 제제인 ‘나보타’가 터키 미용성형 시장에 진출한다. 대웅제약은 24일 터키의 셀텍(Seltek)사와 나보타에 대한 수출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계약 규모는 5년간 2백억원이다.

이번 계약으로 셀텍은 터키 시장에서 나보타의 공급권과 유통권을 확보하게 됐다. 셀텍사는 현지 허가 절차를 거쳐 오는 2018년 나보타 발매를 목표로 하고 있다. 셀텍사는 터키 필러 시장의 45%를 점유하고 있는 미용성형분야 1위 회사로, 유럽의 필러 제조사 테옥산(TEOXANE)의 ‘테오시알(TEOSYAL)’을 터키에 독점 공급하고 있다.

현재 터키의 보툴리눔톡신 시장은 2백억원 규모이며, 매년 24% 이상의 높은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대웅제약 이종욱 사장은 “나보타가 높은 성장률을 보이고 있는 터키 시장에 진출하게 된 것은 고무적인 일”이라며 “최고의 파트너인 셀텍사와 협력해 터키 시장에서 나보타 인지도를 확대해 나가는 것은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도 우뚝 설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배민철 기자 mcbae200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