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선 속 오메가 3, 전립샘암 퇴치에 도움

2013년 연구결과와 상충

생선이나 견과류에 많이 들어있는 오메가-3 지방산이 전립샘암을 퇴치하는 데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워싱턴 주립대학교 연구팀은 “오메가-3 지방산이 전립샘암 세포의 성장과 확산을 막는 메커니즘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결과는 오메가-3 지방산을 과잉 섭취하면 전립샘암 위험을 높인다는 2013년의 연구결과와는 상충되는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연구팀은 “이번 결과를 토대로 전립샘암에 효과적으로 대처하는 약 개발에 길이 열릴 것”이라고 말했다.

오메가-3는 염증을 감소시키고 항 당뇨병의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왔다. 연구팀의 캐스린 메이어 교수는 “그동안 염증과 당뇨병에만 주의를 기울여 왔지만 이번에는 암에 대한 효능에 초점을 맞췄다”고 말했다.

연구팀은 오메가-3 지방산이 ‘FFA4’로 불리는 유리지방산 수용체와 결합하는 것을 발견했다. 이 FFA4 수용체는 전립샘암 세포를 자극하기 보다는 세포의 성장 요인을 막고, 세포의 확산을 억제하는 신호로 작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메이어 교수는 “오메가-3 지방산이 어떻게 작용하는지를 알았기 때문에 전립샘암을 치료하고 예방하는 데 있어서 더 좋은 방법을 찾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약리학 및 실험 치료학 저널(The Journal of Pharmacology and Experimental Therapeutics)’에 실렸으며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이 보도했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