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리가 멍 할 때 녹색 보면 좋은 이유


성장, 발전과 연관 지어

집중력이 떨어지고 둔해질 때가 있다. 이럴 때 잠깐 녹색을 띠는 무엇인가를 바라보면 두뇌가 자극을 받고 창의적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독일 뮌헨대학교 연구팀이 65명의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실험한 결과, 녹색을 바라보는 것이 창의성을 높이는 데 효과적이라는 것이 밝혀졌다. 연구팀은 참가자들에게 양철 캔과 같은 평범한 물건을 하나 제시하고는 이 물건의 쓰임새들을 적어 보라고 했다.

이 테스트를 하기 전에 참가자들에게 각각 녹색과 흰색이 주로 나오는 스크린을 보여줬다. 그 결과, 녹색 스크린을 본 참가자들이 테스트에서 흰색을 본 집단보다 20% 더 높은 성적을 올렸다.

연구팀은 녹색의 상대 색깔을 바꾸어 빨간색, 회색, 파란색을 연달아 실험에 사용했다. 역시 다른 색깔들과의 경쟁에서도 녹색은 더 높은 성적을 보였다.

연구팀의 스테파니 리히텐펠드 박사는 “시각적 자극이 우리의 사고와 행동에 미치는 영향을 보여준 것”이라고 그에 따르면 우리의 뇌는 자연에 매우 넓게 퍼져 있는 색상인 녹색을 성장이라든가 발전과 연관 짓는다는 것이다.

성장에 대해 생각하는 것만으로도 자기발전이나 일을 잘 하려고 하는 욕구를 불러일으키게 되는데 녹색이 이를 자극한다는 설명이다. 리히텔펠트 박사는 “녹색을 오랫동안 바라볼 필요도 없다. 단 2초 정도면 충분하다”고 말했다.

그는 “녹색을 늘 가까이 하는 방법으로 녹색 식물을 사무실에 두거나 자신이 머무는 방의 벽을 녹색으로 칠하는 것, 혹은 컴퓨터의 스크린세이버를 녹색으로 바꾼다거나 하는 등의 방법이 있다”고 말했다. 이 같은 내용은 미국의 건강 정보잡지 프리벤션이 보도했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