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스퇴르 – 연세대 의대 신약개발 연구협력

 

한국파스퇴르연구소(소장: 하킴 자바라)와 연세대학교 의과대학(학장: 이병석)은 지난 28일 경기도 판교테크노밸리에 위치한 한국파스퇴르연구소 대회의실에서 ‘신약개발 연구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번 체결을 통해 한국파스퇴르연구소와 연세대 의과대학은 각종 질환에 대한 치료제 개발, 신약 후보군의 효능 및 안정성 평가, 공중 보건 향상을 위한 약물 개발, 약물 내성 연구, 초고속·대용량 시각화 약효탐색(High Content Screening, HCS)을 위한 영상기술 개발 등에 대해 협력한다.

또한 바이오 과학기술 분야의 전문인력 양성, 박사과정 학·연 협동과정, 두 기관이 보유한 연구자원 활용 등을 추진한다. 구체적으로, 양 기관의 연구진이 한국파스퇴르연구소가 구축한 HCS 기반의 혁신적인 신약개발 기술 플랫폼을 활용하여 신약개발 협동연구를 진행한다.

이를 위해 방문 연구원 및 겸임 교수 파견 등의 인력교류 프로그램을 준비 중이며, 아울러 프랑스 파스퇴르 연구소 및 전 세계 32개의 파스퇴르 연구소와의 국제적 연구 네트워킹도 연계할 예정이다.

한국파스퇴르연구소 하킴 자바라 소장은 “연세대학교 의과대학과 새로운 협력을 구축하게 되어 매우 기쁘고, 세계적 수준의 임상분야 연구자들과의 교류를 고대하고 있다”며 “뛰어난 임상분야 연구자들과의 협력을 통해 한국파스퇴르연구소의 감염성 질환 분야 중개연구를 효과적으로 가속화 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이병석 연세대 의대 학장은 “이번 연구협력 체결을 계기로 연세대 의대의 임상분야 전문성과 한국파스퇴르연구소의 신약개발 역량이 접목, 국내 신약개발을 가속화하는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