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로 간 박카스…. 매출 370억원에 달해

 

동아에스티가 올해 글로벌 현지 마케팅을 강화해 박카스의 해외 매출 확대에 나선다.

21일 동아에스티에 따르면 지난해 글로벌 박카스 매출은 기존 출시국인 캄보디아, 미국, 필리핀, 몽고 등지의 성장세와 과테말라, 가나 지역의 신규 런칭으로 전년대비 21% 성장한 370억원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캄보디아의 박카스 매출은 국내 박카스 신화를 이어갈 조짐을 보이고 있다. 현지 파트너사의 노력과 TV광고, 옥외 간판, 다양한 이벤트 활동을 통해 2009년 최초 진출 이후 2011년 52억 원, 2012년 172억 원, 2013년 277억 원 등 매년 큰 폭으로 성장하고 있다.

동아에스티는 제2, 제3의 캄보디아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각국 현지 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난해 5월 신규 런칭한 과테말라에서는 현지 시간으로 지난 11일, 파트너사인 앨리멘토스와 함께 ‘제 1회 박카스배 마라톤 대회’를 개최했다. 이 날 행사에는 과테말라인 1700명이 참가했다.

발매 2년차를 맞은 베트남에서는 TV광고를 포함해 오는 6월 예정된 세계 테니스 선수권 대회 후원과 다양한 스포츠 마케팅을 진행할 계획이다. 필리핀에서도 3월 중 전국마라톤 대회를 시작으로 무에타이 대회, 레이싱 대회 등을 후원해 박카스 브랜드 인지도를 높여나갈 방침이다.

이 밖에도 동아에스티는 올해 러시아, 우즈베키스탄 등 동유럽과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싱가포르 등 아시아 국가에서 신규 발매를 목표로 파트너사 선정 및 제품 TV광고, 마케팅 활동을 준비하고 있다.

동아에스티 해외사업부장 이종빈 전무는 “올해 박카스 글로벌 매출 목표는 지난해 보다 13% 이상 성장”이라며 “전 세계 7조원 규모인 에너지 드링크 시장에서 선두주자로 우뚝 서기 위해 진출 국가 확대와 차별화된 마케팅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민철 기자 mcbae200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