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새해부터 차세대 ERP 가동

 

광동제약은 차세대 ERP 구축 프로젝트를 완료하고, 올해부터 새 시스템을 가동했다고 6일 밝혔다. ERP는 영업과 물류, 생산, 설비, 구매, 자재, 회계, 인사 등 전사적 프로세스를 통합 관리하는 시스템이다.

광동제약은 지난 해 4월부터 제약분야에 특화된 비즈니스 프로세스와 GMP(우수의약품의 제조 및 품질관리) 및 HACCP(식품위해요소중점관리기준)을 준수하는 표준 프로세스의 재정립을 목표로 차세대 ERP 구축 프로젝트를 진행해왔다.

광동제약은 차세대 ERP 시스템을 활용한 실시간 경영 파악과 목표 관리를 바탕으로 업무 효율향상을 이끌고, 글로벌 기업 수준의 비즈니스 경쟁력을 확보해 휴먼 헬스케어 브랜드 기업으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광동제약 최성원 대표이사는 “차세대 ERP 도입은 기존 정보시스템의 틀을 혁신하고, 대내외 환경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초석”이라며 “기업가치 1조, 매출 1조, 영업이익 10%의 ‘2020 트리플 원’ 비전을 달성하는 데 든든한 기반이 되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민철 기자 mcbae200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