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을 때 힘차게 팔 흔들면 ‘연비’가 쑥↑

 

걸을 때 팔을 힘차게 앞뒤로 잘 흔들어야 ‘연비’가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미시간대학교와 네덜란드 델프트 공과대학 공동 연구팀은 팔을 흔드는 동작이 걸음을 쉽게 해 주며, 팔을 제대로 흔들지 않으면 걷는 데 큰 힘이 든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연구팀은 공학적 모델을 만들어 연구하는 한편 참여자 10명을 모아 △팔을 옳게 흔들면서 △팔을 옆구리에 붙인 채 △같은 쪽 발과 팔을 동시에 내밀며 걷게 하면서 동작의 역학을 연구했다.

그 결과, 팔을 옆구리에 붙인 채 걸으면 팔을 제대로 흔들 때보다 12%, 같은 쪽 발과 팔을 동시에 내밀며 걸으면 26% 더 힘을 써야 한다는 결론을 내렸다. 팔 동작은 또한 똑바로 나아가게 하는 데도 중요했다.

사람의 다리는 골반의 양쪽에 붙어 있어 한 발을 내디딜 때마다 앞으로 나가는 힘과 함께 몸을 트는 회전력이 발생하는데 팔 동작이 이 회전력을 상쇄해 똑바로 나갈 수 있게 도와준다는 것이다.

연구팀은 “걸을 때 팔 흔들기는 간단한 동작이지만 에너지 효율을 높이는 영향이 엄청나다”며 “팔 흔드는 동작은 효율적인 에너지 사용을 위한 필수적 요소”라고 말했다. 이런 내용은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 가디언 등이 보도했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