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 때 꼭 지켜야 할 규칙 10가지

 

다이어트도 전략과 전술이 필요하다. 무턱대고 굶기부터 시작하면 후유증으로 크게 고생할 수 있다. 먼저 10가지 기본 규칙을 세워 하루에 900 칼로리 정도의 열량부터 줄이겠다는 목표를 세우자. 과도한 체중 감량 목표는 바람직하지 않다. 실생활에서 체중을 줄일 수 있는 현실적인 방안을 모색하는 게 좋다. 미국의 건강생활잡지 프리벤션은 ‘다이어트를 위한 10가지 간단한 규칙’을 최근 소개했다.

1. 무조건 굶기 보다는 규칙적인 식사 스케쥴을 정하라 = 굶는 다이어트와 과식을 피하되 배고프지 않게 먹는 것이 핵심이다. 일정한 시간에 맞춰 소식을 하는 것이 좋다.

2. 건강한 지방을 골라 먹어라 = 이는 먹어야 할 지방과 피해야 할 지방을 확실하게 구분하는 것부터 시작한다. 지방이라고 해서 무조건 나쁜 것만은 아니다. 생선이나 아보카도 등에는 몸에 좋은 불포화지방이 들어있다.

3. 만보계를 차고 매일 걷는다 = 하루에 1만보 걷기를 꾸준히 하면 체중 조절은 물론 심폐기능이 향상되고, 근육이 강화되며 질병에 걸릴 위험이 줄어든다. 만보계를 늘 차고 있으면 자극에 될 수 있다.

4. 건강한 간식을 즐겨라 = 간식이라고 모두 나쁜 것이 아니다. 배가 출출할 때 비스켓 등 가공식품보다는 적당한 양의 과일과 채소, 견과류를 먹으면 오히려 살을 빼는 데 효과적이다.

5. 식품 라벨에 씌여 있는 당분과 지방의 양을 확인하자 = 당분과 몸에 나쁜 지방은 비만의 적이다. 세계보건기구(WHO)가 하루에 당분을 25g(약 6 티스푼) 이하로 섭취하라는 권고안을 마련한 것은 이 때문이다.

6. 음식을 추가 주문하는 것에 주의하라 = 과식은 금물이다. 음식을 더 먹고 싶을 때 포만감을 줄 수 있는 채소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7. 한 시간에 10분 정도는 일어서라 = 오래 앉아 있는 습관은 당뇨병과 심장마비 위험을 높이고 허리둘레를 늘게 하며 하체비만을 유발하기도 한다.

8. 당분이 든 음료를 피하라 = 과일주스에 든 당분 함량은 예상외로 많다. ‘천연 과일’을 표방한 음료를 선택할 때 신중할 필요가 있다.

9. 음식을 먹을 때 TV를 꺼라.= TV를 보면서 음식을 먹으면 과식을 하기 쉽고 정크푸드의 유혹에 빠지기 쉽다.

10. 과일과 채소는 매일 5회 정도 먹어라 = 채소와 과일은 건강 다이어트를 위한 필수품이다. 단 당분이 든 과일은 저녁 늦게 먹는 것을 피하라.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