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 심장병 예방… 생명 살리는 녹색채소 탑5

 

비타민, 미네랄, 항산화제 풍부

의사와 영양학자, 어머니까지 누구나 적극 권장하는 식품이 있다. 바로 녹색 잎채소다. 이런 채소에는 각종 영양소가 풍부하다. 비타민 A, B, K가 들어있고 칼슘, 철, 칼륨, 마그네슘 등의 필수 미네랄과 세포가 손상되는 것을 막는 항산화제가 풍부하다.

녹색 잎채소에는 또한 파이토케미컬이라는 식물 유래 생리활성 화합물이 들어있어 심장병과 연관된 동맥경화를 방지하고, 염증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된다. 미국의 인터넷 매체 ‘허핑턴포스트’가 이런 녹색 잎채소 중에서도 우리의 생명을 살리는 채소 5가지를 선정했다.

근대=이 채소에는 잘 알려져 있지 않지만 아주 중요한 두 가지 항산화 성분이 들어있다. 바로 시린직산과 캠포롤이다. 페놀산류의 일종인 시린직산은 혈당을 안정시키는 효능이 있고, 플라보노이드의 하나인 캠포롤은 암을 일으키는 독소로부터 세포를 보호하고 염증을 줄여 심장병과 당뇨병 발병 위험을 감소시키는 데 도움을 준다.

루콜라=이탈리아 요리에 많이 쓰이는 채소다. 영어식으로는 아루굴라라고도 부른다. 이 채소에는 어떤 녹색 잎채소보다 질산염을 많이 함유하고 있어 혈액 순환을 증가시키는 데 좋은 효과가 있다. 항산화제인 플라보노이드 성분도 풍부해 심장병과 암을 막는 효능도 있으며 궤양을 예방하기도 한다.

청경채=칼륨이 풍부해 근육을 만들고 혈압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된다. 백혈구의 활동과 독소에 대한 신체반응을 증가시켜 면역체계를 강화하는 효능이 있는 비타민A도 풍부하게 함유돼 있다.

케일=캠포롤 만큼이나 암 퇴치에 좋은 글루코시놀레이트라는 성분이 풍부하다. 이 성분은 암 뿐만 아니라 심장을 보호하고, 혈당을 낮추고, 뼈를 강화하고, 염증을 감소시키는 효능도 있다. 케일에는 눈 질환과 시력 감퇴를 방지하는 항산화제인 루테인과 제아크산틴도 풍부하게 들어있다.

물냉이=물냉이 한 컵 분량에는 피가 엉기는 것을 조절하고 동맥벽의 플라크를 감소시키며 염증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되는 비타민K 하루 권장 섭취량이 들어있다. 연구에 따르면, 물냉이를 2개월 동안 매일 섭취하면 암 발병 위험과 중성지방을 10% 낮춤으로써 백혈구에 가해지는 DNA 손상을 없애는 것으로 나타났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