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동에 대해 새로 밝혀진 놀라운 사실 4가지

 

거북이처럼 천천히 달려도…

철인 3종 경기에 출전하는 운동 전문가는 아니더라도 운동을 조금만 해도 건강이 좋아진다는 것을 몸으로 느낄 수 있다. 과학은 이러한 사실을 증명한다. 건강정보 잡지인 ‘셀프 매거진(Self Magazine)’이 운동에 대해 새로 밝혀진 사실 4가지를 소개했다.

아주 천천히 달려도 심장에는 좋다=시사주간지 ‘타임(TIME)’ 보도에 따르면, 아주 천천히 달리는 사람이라도 달리지 않는 사람과 비교했을 때 심혈관질환이나 이와 관련된 질환으로 사망할 확률이 훨씬 낮아진다는 새로운 연구결과가 나왔다.

30분 운동이 60분 운동보다 더 효과적일 수 있다=한 연구에 따르면, 13주 동안 매일 30분씩 운동한 사람들은 체중이 약 3.2㎏ 줄어든 반면, 매일 1시간씩 운동한 사람은 2.3㎏을 빼는 데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10여분 정도의 유산소 운동만으로도 불안장애가 치료 된다=미국 조지아대학교 연구팀에 따르면, 불안장애가 있는 주로 앉아서 생활하는 여성들을 상대로 한 실험에서 6주 동안 일주일에 두 번 16분간의 유산소 운동을 하도록 한 결과, 40%에서 불안장애가 없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고강도 인터벌 운동은 정말 많은 칼로리를 태운다=20초 운동과 10초 휴식을 8세트 반복하는 고강도 운동법인 타바타 운동은 1분마다 13.5칼로리를 태우며, 땀이 나기 시작한 후 30분 동안 대사율을 2배나 높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