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운 날 운동, 강도 낮추고 1시간 이내로

 

여름철 운동은 어떻게 해야 할까? 여름은 높은 온도와 습도가 특징이다. 이럴 때 운동을 하면 체온상승이 이어져 땀이 증발되지 않아 열 스트레스와 일사병이 나타날 수 있다. 심하면 몸의 체온 조절 기능이 떨어져 건강에 문제가 생길 수 있다.

쉽게 피로를 느끼는 이유 = 여름철에는 운동능력이 쉽게 떨어지고 금세 지치게 된다. 이는 운동 시 근육으로 보내져야 할 혈액이 체온조절을 위해 피부로 모여들기 때문이다. 또한 땀을 통해 수분과 전해질이 많이 배출 되어 혈액량이 감소하기 때문에 심장으로 돌아오는 정맥혈도 감소하게 된다. 결과적으로 심장에서 뿜어내는 혈액량이 줄어들어 우리 몸은 이를 보상하기 위해 심박수가 증가되어 더 빠르고 쉽게 피로를 느끼게 되는 것이다.

운동강도는 10-20% 정도 낮춰야 = 무덥고 습기가 많은 날에 운동을 하면 쉽게 지치기 때문에 운동 중 휴식을 자주 갖도록 한다. 운동강도를 평소보다 10-20% 정도 낮추는 것이 좋다. 낮에 운동을 할 때에는 모자를 꼭 착용하고 햇볕에 노출된 피부에는 자외선 차단제를 반드시 발라야 한다.

20분 마다 수분 섭취 = 많은 땀을 흘릴 때는 탈수를 예방하기 위해 충분한 수분 섭취가 필요하다. 세브란스병원에 따르면 갈증을 느끼는 것은 이미 체중의 약 3%에 해당하는 수분이 없어졌다는 것을 의미한다. 따라서 갈증을 느끼지 않더라도 매 20분 정도마다 150ml(종이컵 한컵)의 수분을 섭취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운동 시간 = 더위와 습기가 높은 날은 운동시간을 한 시간 이내로 하는 것이 좋다. 운동 시 열 발산을 돕기 위해 헐렁한 옷을 입거나 땀 발산을 돕는 기능성 운동복을 입는 것이 도움이 된다. 운동은 더위에 대한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주로 아침시간이나 저녁시간대의 운동을 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