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혈압 약 먹는 사람 바나나, 귤, 오렌지 조심

어린이에게 약을 먹인 후 쓴 맛을 없애주기 위해서 초콜릿을 주는 경우가 있다. 하지만 이는 우리 아이의 건강을 해칠 수 있다. 감기약과 초콜릿을 같이 먹으면 카페인 과잉 섭취로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많은 감기약이나 복합 진통제에는 카페인이 함유되어 있기 때문에 초콜릿, 콜라, 커피 등의 식품을 같이 섭취하면 카페인 과잉으로 가슴 두근거림, 불면증, 현기증 등과 같은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다. 또한 아스피린, 이부프로펜 등의 일부 소염진통제도 카페인이 위점막을 자극할 수 있기 때문에 조심해야 한다.

근처에 물이 없다고 우유와 함께 약을 복용하는 것도 좋지 않다. 우유나 유제품에 많은 칼슘성분이 일부 항생제나 항진균제(테트라사이클린, 시프로플록사신 등) 등의 성분과 결합하면 체내 흡수를 방해하여 약효를 떨어뜨릴 수 있다.

바나나, 귤, 오렌지 등 몸에 좋은 과일도 조심해야 할 경우가 있다. 이들 칼륨함유 식품은 일반적으로 고혈압 환자의 건강에 도움을 준다. 하지만 일부 고혈압약(캅토프릴 등)을 복용할 때 체내에 칼륨이 많아져 심장박동이 빨라지거나 근육통 등의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다.

대부분의 의약품은 식사와 관계없이 일정한 간격을 유지해서 복용하면 약효를 얻을 수 있다. 그러나 일부 의약품은 식사시간과 복용시간을 조절할 필요가 있다. 일부 골다공증치료제(알렌드론산나트륨 등)는 아침에 음식물을 섭취하기 최소한 30분 전에 복용해야 약물 흡수를 높일 수 있다. 일부 당뇨약(글리메피리드 등)은 식사 직전에 복용해야 식후 혈당상승을 효과적으로 억제할 수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식품에는 다양한 성분이 함유되어 있어 의약품의 흡수를 방해하여 약효를 감소시키거나 상승작용을 통해 부작용을 증가시킬 수 있기 때문에 약과 음식과의 관계를 잘 살펴야 한다고 했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