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약 속 계면활성제 입냄새 원인 될 수도

 

물로 잘 씻어내야

치약 속에는 어떤 성분이 들어있을까.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 ‘치약 속 성분’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오면서 네티즌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이 글에 따르면, 치약 속 성분은 치석 제거와 광택을 위한 세마제, 계면활성제, 습제, 향제, 감미제, 착색제 등의 화학성분이 들어있다.

이중 계면활성제는 피부와 위 점막을 자극해 위장 장애를 가져올 뿐만 아니라 입안의 점막을 건조시켜 입 냄새의 원인이 되기도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때문에 양취 후 입을 완전히 씻어내는 것이 중요하다. 계면활성제가 포함된 치약을 사용 한 뒤 잘 씻지 못하면 입 냄새의 원인이 되므로 물을 잘 씻어내야 한다.

또한 가글을 한 뒤에도 반드시 입을 잘 씻어내야 한다. 어린아이들의 경우 불소함유량이 1000ppm 이하인 치약을 사용하는 게 좋다. 만약 불소가 많이 함유된 제품을 쓰면 치아 표면에 백색의 반점이 나타나거나 황색 또는 갈색의 색소가 치아에 착색될 위험을 높일 수 있기 때문이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