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70km 상공의 만찬을 위한 ‘우주 토마토’

우주정거장에서 촬영

지구를 돌고 있는 듯한 ‘우주 토마토’ 사진이 인터넷에서 화제다.

최근 공개된 이 ‘우주 토마토’ 사진은 합성 논란을 일으켰지만 최근 국제우주정거장(ISS)에 머물고 있는 일본인 와카다 고이치가 촬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우주정거장 안에서 촬영한 이 토마토는 우리 머리 위 370㎞ 상공에 떠 있는 셈이다. 우주정거장은 시간당 2만 7000㎞를 돌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코스모마토(Cosmomato)’, 혹은 ‘토마토노트(Tomatonaut)’라고 불리는 이 토마토는 2주 전 러시아 ‘소유즈 TMA-11M’ 우주선에 실려 지구 밖으로 실려 나갔다.

사진 촬영자인 고이치는 이 사진을 트위터에 올리며 ‘우주에서의 행복한 저녁식사를 위한 신선한 토마토’라는 글을 남겼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