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암센터 임명철 박사 ‘젊은 연구자상’

국립암센터 부인암연구과 및 자궁암센터 임명철 박사가 최근 태국 방콕에서 열린 제23차 아시안·오세아니안 산부인과 학회에서 ‘젊은 연구자상’을 수상했다.

임 박사는 ‘난소암 수술 후 하지부종 발생에 대한 연구’로 이 상을 수상했다. 현재 국립암센터 부인암 연구과 및 자궁암센터에서는 자궁경부암, 자궁내막암, 난소암 등 부인암 수술 후 발생하는 하지 부종에 대한 여러 연구가 수행되고 있다.

국립암센터는 “임 박사의 이번 수상으로 암 치료 후 삶의 질 개선 및 유지에 대한 연구 역량을 대외적으로 인정받게 됐다는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