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팔고 먹을거야” 233kg 괴물 참다랑어 잡혀

무게가 233kg이나 나가는 참다랑어가 잡혀 화제가 되고 있다.

영국 신문 데일리메일은 앵거스 캠벨이라는 낚시꾼과 그의 동료 2명이 스코틀랜드 바다에서 1시간이 넘는 실랑이 끝에 거대한 참다랑어를 잡았다고 26일 보도했다.

스코틀랜드 레버버그 마을에서 서쪽으로 16km 떨어진 바다에서 포획된 이 참다랑어는 길이 2.74m, 몸무게 233kg의 육중한 크기를 자랑한다. 캠벨은 이 묵직한 참다랑어를 낚기 위해 두 차례나 낚싯대를 부러뜨린 것으로 알려졌다.

캠벨은 이 참다랑어를 팔라는 주변의 제안에도 불구하고 지인들과 나눠먹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으며 포획한 위치는 비밀로 부칠 것이라고도 전했다.

한편 참다랑어는 주로 해수면 바로 아래 헤엄치는 어류로 생활할 수 있는 수온범위가 넓어서 냉수역에서도 발견된다. 부화 후 5~6년이 지나면 어른이 되는 참다랑어는 최대 20년까지 생존하며 북대서양에 서식하는 종은 최대 길이 3m에 몸무게 560kg까지 성장한다. <사진=데일리메일>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