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라이 릴리, 2013 지구촌 마음 잇기 행사

글로벌 제약사 일라이 릴리(한국법인: 한국릴리, 대표: 폴 헨리 휴버스)가 개발 도상국에 자사 직원을 파견하는 글로벌 사회 공헌 활동 ‘2013 지구촌 마음 잇기를 진행한다.

2011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지구촌 마음 잇기’는 전 세계 릴리에 근무하고 있는 3만 8천명의 직원들의 자발적 참가신청을 통해 이뤄진다. 이번 봉사활동은 △HIV/AIDS 감염자 대상 의료 봉사, △소외된 노인 및 영유아, 장애인 돌보기, △유아 및 장애아를 위한 영어 및 특수 교육, △여성의 권리 신장을 위한 경험 및 전문 기술 공유 등의 활동을 수행할 예정이다.

올해에는 45개의 각기 다른 나라에서 선정된 210명의 릴리 직원들이 21개 팀으로 나뉘어 브라질, 코스타리카, 가나, 과테말라, 인도, 모로코, 페루, 남아프리카공화국, 탄자니아, 태국 등 10개국에 파견될 예정이며, 지난 4월 첫 그룹의 활동을 시작으로 오는 12월까지 2주간 봉사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지구촌 마음 잇기’ 에도 한국릴리 직원 2명이 선정되어 함께 참여한다. 한국릴리 영업팀 정승필 대리는 7월 27일 가나 볼타 지역으로, 이재무 과장은 10월 12일 인도 뉴델리 지역으로 파견된다. 이들은 각 지역에서 각각 2주간 한국릴리를 대표해 각자의 임무에 따른 다양한 봉사 활동을 수행하게 된다.

한국릴리 폴 헨리 휴버스 대표는 “한국릴리는 지역사회 구성원의 일부로서 건강한 지역사회 조성을 위한 사회 공헌 활동에 참여할 수 있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 직원들에게 다양한 시각을 가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자신의 재능과 열정을 쏟을 수 있는 소중한 경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