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유 수유-분유 아기, 두뇌발달 천지차이

모유를 생후 3개월 동안 수유한 아이가 분유 등을 먹은 아이보다 두뇌발달이 향상된다는 연구결과가 뉴로이미지(NeuroImage) 최신호를 통해 발표됐다.

브라운 대학교의 디오니(Sean Deoni) 교수 연구팀은 생후 10개월부터 4살까지 유아 133명을 생후 3개월 간 모유수유만 한 그룹, 분유 등 제품만 수유한 그룹, 모유와 분유를 같이 먹인 그룹 세 개로 분류한 후 MRI를 이용해 이들의 두뇌 백질(white matter)을 조사했다.

연구결과, 모유수유만 한 그룹의 유아들은 두뇌 백질의 성장속도가 빨랐으며 부피도 컸으나, 분유만 먹인 그룹의 아이들은 백질의 발달이 가장 더딘 것으로 드러났다. 특히 언어, 감정기능, 인지에 관련된 두뇌 부분에서 모유수유를 한 그룹 아이들의 백질 발달이 두드러졌다.

하지만 모유수유가 두뇌발달에 좋다는 연구결과는 처음이 아니다. 한 행동과학의 연구결과는 모유수유와 청년기·성인기에서의 인지능력 향상의 연관성을 밝혀낸 바 있다.

모유수유의 기간도 두되 발달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모유수유를 1년 넘게 한 그룹과 1년 미만으로 한 그룹을 비교했을 때 모유수유 기간이 긴 그룹의 두뇌발달이 현저했으며, 특히 운동기능과 관련된 두뇌의 발달이 두드러졌다.

디오니 박사는 “모유수유만 한 아이들은 분유만 먹인 아이들에 비해 20-30% 백질 성장의 차이를 보였다”며 “이렇게 어린 나이에 이처럼 큰 차이를 보인다는 것이 놀랍다”고 밝혔다.

고영곤 기자 gony@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