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약사회, “정상적 회무를 선거운동과 연계 말라”

대한약사회는 26일 최근 조찬휘 후보 선거대책본부 측에서 배포한 보도자료(과징금 산정 기준이 개선될 때까지는 더는 이를 치적으로 홍보해서는 안 됩니다)와 관련해 정상적인 회무를 선거운동과 연계하지 않도록 당부했다고 밝혔다.

과징금 문제는 의약분업 시작 이후 약사법과 의료법의 형평성 문제로 지속적으로 제기해 온 사안으로, 이미 약사회에서 자체 연구용역을 2차례에 걸쳐 진행한 현안이라고 대한약사회는 설명했다.

더불어 대한약사회는 과징금 문제는 꾸준한 이의 제기와 개선 요청으로 올 3월 복지부에서 과징금 체계 개선 용역사업이 제약업계와 도매업계, 의약품수출입업계 등과 함께 보사연에서 진행해 온 용역사업이라고 덧붙였다.

참고로 제약업계와 도매업계, 의약품수출입업계는 약가일괄 인하의 영향이 확인되는 내년 시점으로 연구 결과가 늦어져 미뤄지고 있던 것을 약국부터 우선적으로 적용하기로 하고 복지부와 협의한 것이라고 대한약사회는 전했다.

이러한 배경에서 대한약사회는 정상적인 약사회무가 선거업무와 연계돼 집행에 영향을 미치는 것이 바람직하지 않다는 점에서 조찬휘 후보 선대본부 측에 다시 한번 회원들의 고통을 조속히 해결하기 위한 노력으로 이해해 달라고 당부한다고 강조했다.

박진철 기자 jcpar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