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협, 대선후보들의 의료공약에 적극 대응키로

대한의사협회 바른의료정책특별위원회(위원장 윤창겸 총무이사, 상근부회장 대우), 간사 이용진 기획이사(이하 ‘바른의료특위’)가 제18대 대선에서 각 후보들의 의료공약이 의협과 조율해 결정될 수 있도록 각 대선후보들과의 공감대 형성에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고 14일 밝혔다.

바른의료특위 이용진 간사는 “각 대선후보자들의 보건의료공약을 면밀히 분석한 후 문제의 소지가 있는 공약에 대해서는 각 후보자별로 명확한 입장을 회신받아, 이에 대한 면밀한 평가 및 검증작업을 통해 의료계의 대응방향을 결정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더불어 이 간사는 “비록 현재 노환규 회장이 대정부 단식 투쟁을 진행하고 있지만, 바른의료정책특위는 이와는 별개로 정상적으로 운영해 불합리한 의료현안에 대한 대국회·대정부·대국민 홍보 및 제도 개선 작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 이라고 전했다.

한편 의협 의료정책연구소와 의협신문은 지난 10일 의협회관 동아홀에서 제18대 대선후보 ‘보건의료 공약 정책 토론회’를 개최하고, 참석한 각 대선후보진에게 ▲국민건강 증진을 위한 보건부로의 조직 개편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 구조 및 수가결정구조 개선 ▲총액계약제 도입 저지 ▲성분명 처방 제도 도입 저지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1차 의료기관 활성화 ▲보건소 기능 재편을 통한 일반 진료 기능 폐지 ▲공공보건의료 기능 재정립 등의 정책개선안을 제안한 바 있다.

의협 또한 제18대 대선에서 의료계의 정치역량을 극대화하기 위해서는 회원과의 소통이 중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각 직역 임원 및 의료현안에 관심이 있는 회원들로 구성한 정책자문단을 운영해, 주요 의료현안에 대한 정책자문을 실시할 예정이다.

박진철 기자 jcpar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